하나은행, ‘모바일 원스톱 보증부 대출’ 개발 나선다

경기·서울신보와 협약..모바일에서 보증서 발급·대출 실행 연계
지성규 하나은행 행장(사진 가운데)이 서울시 중구 을지로 본점에서 이민우 경기신용보증재단 이사장(사진 오른쪽), 한종관 서울신용보증재단 이사장(사진 왼쪽)과 모바일 원스톱 보증부 대출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사진ㅣ하나은행

인더뉴스 박민지 기자ㅣ하나은행은 서울시 중구 을지로 본점에서 경기신용보증재단, 서울신용보증재과 ‘모바일 원스톱 보증부 대출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습니다.

이번 협약으로 하나은행과 각 재단은 재단의 보증서 발급과 은행의 보증서 담보 대출을 모바일 공간에서 연계하는 원스톱 보증부 대출 프로세스를 구축할 계획입니다. 향후 보증서 대출을 받고자 하는 고객은 재단과 은행을 방문할 필요 없이 모바일 플랫폼에서 신속하게 보증서를 발급 받고 대출 실행이 가능합니다.

하나은행과 각 재단은 모바일 환경에 적합한 혁신적인 금융 서비스 발굴을 위한 협업을 지속해 나갈 예정입니다. 또 이번 협약은 디지털 기반 비대면 서비스를 통해 생업에 바쁜 소상공인이 단계별로 은행과 재단을 수 차례 방문하는 불편함을 해소한데 큰 의미가 있습니다.

지성규 하나은행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모바일 공간에서 소상공인을 위한 보다 쉽고 빠른 금융 서비스가 실현될 것이다”며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이 강한 대한민국 경제의 지속 가능한 성장에 이바지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노력하겠다”고 말했습니다.

댓글 남기기

More in Finance 금융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