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롯손보, ‘퍼마일 자동차보험’ 유튜브 영상 공개

일상생활 속 아쉬운 상황 묘사..‘주유소’·‘과태료’ 2편 제작
이미지ㅣ캐롯손해보험

인더뉴스 전건욱 기자ㅣ캐롯손해보험(대표 정영호)은 25일 탄 만큼만 보험료를 내는 ‘퍼마일 자동차보험’의 특징을 살린 유튜브 영상 ‘보험의 기준’을 공개했습니다.

이번 광고 영상은 일상생활에서 아깝다고 느껴지는 상황을 묘사하며 ‘타지 않는 자동차 때문에 내는 보험료는 아깝지 않은가’라는 메시지를 담았습니다.

광고는 모두 2편으로 제작됐습니다. 첫 편은 셀프 주유소에서 흘리는 몇 방울의 기름을 아까워하는 ‘주유소편’이고, 두 번째 ‘과태료편’은 차에 붙은 과태료 고지서를 보며 오열하는 모습을 그렸습니다.

캐롯손보 관계자는 “유튜브로 진행된 이번 광고 영상을 TV 등으로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습니다.

댓글 남기기

More in Finance 금융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