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권봉석 사장 사내이사 선임…주총서 확정

재무제표 승인 등 5개 주요 안건 의결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ㅣLG전자가 신임 최고경영자(CEO) 권봉석 사장을 사내이사로 선임했습니다.

LG전자는 26일 서울 여의도 LG트윈타워에서 열린 제18기 정기 주주총회를 열었습니다. ▲제18기 재무제표 승인 ▲정관 개정 승인 ▲이사 선임 승인 ▲감사위원 선임 승인 ▲이사 보수 한도 승인 등을 의결했습니다.

재무제표 승인에 따라 1주당 배당금은 보통주 750원, 우선주 800원으로 결정했습니다. 금액은 지난해와 같습니다.

LG트윈타워 전경. 사진 | 인더뉴스

회사 목적사항에는 ‘통신판매 및 전자상거래 관련 사업’을 추가했습니다. LG전자는 “가전제품(광파오븐·세탁기 등)과 함께 사용하는 식품, 세제 등 일반제품을 ‘LG 씽큐(LG ThinQ)’ 앱으로 판매하거나 중개하는 형태의 신사업을 추진하기 위해 반영했다”고 설명했습니다.

권봉석 사장과 배두용 LG전자 최고재무책임자(CFO) 부사장은 사내이사로 신규선임됐습니다. 백용호 이화여자대학교 교수는 사외이사와 감사위원으로 재선임됐습니다. 이사 보수 한도는 90억원으로 지난해와 동일하게 설정했습니다.

주총 승인 이후 LG전자 이사회 구성은 권봉석 사장과 배두용 부사장이 사내이사로, 권영수 ㈜LG 대표이사 최고업무책임자(COO) 부회장이 기타비상무이사를 맡게 됩니다.

사외이사는 최준근 한국휴렛팩커드 대표이사, 김대형 GE Plastics Asia/Pacific CFO, 백용호 이화여자대학교 교수, 이상구 전 서울대학교 교수 등 4명입니다. 감사위원회는 최준근 대표이사, 김대형 CFO, 백용호 교수로 구성됩니다.

댓글 남기기

More in Tech 테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