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콕’ 스트레스 ‘호캉스’로 푼다…골든튤립해운대 ‘올인더룸’ 패키지

해운대 보이는 객실서 호텔 요리 즐겨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하며 심신 힐링
올인더룸 패키지. 이미지ㅣ골든튤립해운대 호텔&스위트

인더뉴스 이재형 기자ㅣ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위험에 야외활동이 어려워지자 실내에서 자연 풍광을 즐기며 힐링하는 콘셉트의 숙박 상품을 골든튤립해운대 호텔&스위트가 내놓았습니다.   

30일 골든튤립해운대 호텔&스위트는 해운대가 내려다보이는 호텔 룸에서 안전하게 호캉스를 즐기는 콘셉트의 ‘올인더룸’ 패키지 상품을 공개했습니다.

호텔이 반 조리한 요리를 전달하면 고객들이 객실 내 주방시설을 이용해 간단히 조리하고 맛보는 콘셉트가 특징인데요. 르부르 호텔그룹 계열 4성급 호텔의 셰프가 직접 조리한 부산 어묵, 우동, 볶음밥, 꼬치구이 등 메뉴를 식당에 가지 않고도 즐길 수 있습니다.  

호텔 2층에는 푸른 식물을 만끽할 수 있는 실내정원(English Garden)이 조성됐습니다. 또 도보 3분거리의 해운대 해수욕장을 비롯해 달맞이공원, 동백섬, 영화의전당 등이 가까워 가볍게 산책하기 좋습니다.

이미지ㅣ골든튤립해운대 호텔&스위트

객실에는 모든 필요 장비를 갖춰 비즈니스 고객, 커플, 가족단위 등 다양한 고객들이 안락한 시간을 보낼 수 있게 했습니다. 총 527개 객실에 의류 살균소독이 가능한 LG 트롬 스타일러, 네스프레소 커피머신, 세탁기, 전자레인지, 인덕션, 초고속 인터넷 등을 구비, 숙박 내내 밖에 나가지 않아도 불편하지 않도록 했습니다.

이외에도 무료주차, 얼리 체크인, 레이트 체크아웃 등 서비스를 더해 고객 편의를 높였습니다. 이번 올인더룸 패키지 상품은 4월30일까지 운영하며 예약은 호텔 홈페이지에서 하면 됩니다.

이설영 골든튤립해운대 호텔&스위트 총지배인은 “요즘은 코로나19로 인해 외출하기도 식당에 가기도 꺼려지는데,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하면서도 답답한 ‘집콕’에서 벗어날 수 있는 올맞춤형 패키지를 마련했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골든튤립해운대 호텔&스위트는 고객의 안전과 편안을 위해 질병관리본부의 지침에 따라 객실소독과 방역을 철저히 실시하고 있습니다. 모든 직원은 마스크를 상시 착용하며 호텔 곳곳에 손소독제와 예방수칙 안내문을 비치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Culture 문화


Top
0
Would love your thoughts, please comment.x
()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