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투자증권 ‘나무’, 연 5% 적립식 발행어음 특별 판매

▲ 선착순 10만명, 연 5% 적립식 발행어음 특판 실시 Photo @ NH투자증권

[인더뉴스 신재철 기자] NH투자증권의 모바일증권 ‘나무‘는 오늘부터 12월 말까지 선착순 10만명 대상으로 연 5%(세전) 적립식 발행어음 특판을 실시한다고 1일 밝혔다.

이번 특판 상품은 1인 1계좌에 한해 월 최대 50만원씩 총 6회 매수가 가능한 상품으로 180일(6개월) 만기 상품이다.

이 상품은 NH투자증권 최초 신규 고객이 나무에서 비대면 계좌를 개설하고 가입할 수 있다. 또한 해당 신규 고객에게는 국내주식 수수료 평생무료 혜택도 제공한다.

이 밖에 별도 이벤트로 첫 거래 30만원 이상 고객들 중 선착순 1만명에게 스타벅스 아메리카노 교환권을 제공하고, 타 증권사로부터 주식을 입고하고 1000만원 이상 거래한 선착순 1000명에게는 최소 5만원 ~ 최대 300만원의 현금을 지급한다.

안인성 NH투자증권 WM Digital본부장 상무는 “모바일증권 나무의 CMA 계좌는 발행어음 수시입출금형의 경우 약정수익률 연 1.8%(세전)에 하나의 계좌에서 바로 투자할 수 있고, 이체수수료도 무료”라며 “젊은 층에게 증권사에 대한 접근성을 높이기 위해 연5% 적립식 발행어음 특판을 마련했다”고 말했다.

이벤트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모바일증권 나무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print

댓글 남기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