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라키스 벤츠코리아 사장, 9월 미국행…“성공적 임기수행”

5년 임기 마치고 미국서 영업 및 제품총괄..후임은 뵨 하우버 스웨덴·덴마크 사장
디미트리스 실라키스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 대표이사 사장. 사진 |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

인더뉴스 박경보 기자ㅣ지난 5년간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를 이끌었던 디미트리스 실라키스 대표이사 사장이 성공적인 임기를 마치고 한국을 떠납니다.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는 지난해 8만대 가까운 실적을 올리며 수입차 원톱체제를 굳혔는데요. 한국에서 굵직한 성과를 달성한 실라키스 사장은 미국으로 이동해 새로운 도전에 나섭니다.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는 뵨 하우버 메르세데스-벤츠 스웨덴 및 덴마크 사장이 8월 1일부로 신임 대표이사 사장으로 임명된다고 1일 밝혔습니다. 기존 실라키스 사장은 오는 9월 1일부터 메르세데스-벤츠 USA의 영업 및 제품을 총괄하게 될 예정입니다.

9월부터 한국시장을 맡게된 뵨 하우버 메르세데스-벤츠 스웨덴 및 덴마크 사장. 사진 |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

하우버 신임 사장은 1996년 다임러 그룹에 입사해 독일, 동남아시아 등에서 제품 전략, 네트워크 개발 등의 업무를 담당했습니다. 이후 2007년 중국의 메르세데스-벤츠 승용부문 세일즈 마케팅 업무를 시작으로 지난 2013년부터는 메르세데스-벤츠 중국 밴 부문의 대표를 역임했고, 2016년 메르세데스-벤츠 스웨덴 및 덴마크의 사장으로 부임했습니다.

하우버 사장은 스웨덴 및 덴마크 근무기간 동안 메르세데스-벤츠 친환경 차량 전략 수립 및 판매 증가에 기여했는데요. 이를 바탕으로 메르세데스-벤츠의 글로벌 친환경 차량 확대 성과에 공헌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습니다.

하우버 사장은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의 사장으로 새로 부임하게 돼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한국시장에서 메르세데스-벤츠만의 차별화된 가치와 최고의 고객만족을 제공해 성공을 이어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People 人더뉴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