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트롬 ‘스팀’ 건조기, 5월 판매 비중 70%

3월 전체 비중 50% 이후 꾸준히 증가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ㅣLG전자가 고온 증기를 이용한 살균 기능을 내세운 건조기 신제품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이후 커진 위생에 대한 관심에 힘입어 높은 호응을 얻고 있습니다.

LG전자가 이달 자사 건조기 국내 전체 판매량 중 ‘트롬 건조기 스팀 씽큐’ 판매량 비중이 70%를 기록했다고 21일 밝혔습니다. 출시 첫 달인 지난 3월 50%로 시작해 지난달 65%를 넘어서며 지속 상승하고 있습니다. 회사 측은 “건강과 위생을 고려하는 소비자가 많아지며 스팀 가전도 주목받는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해당 제품은 ‘트루스팀’ 기술을 탑재했습니다. 100도(℃) 증기가 탈취와 살균, 주름 완화 효과를 낸다는 설명입니다. 특히 ▲스팀 리프레쉬 코스 ▲침구털기 코스 ▲패딩 리프레쉬 코스 등 3가지 스팀 특화코스는 한국의류시험연구원 시험 결과 옷감에 밴 냄새를 99% 제거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LG전자 6일 의류관리기 ‘스타일러’, 건조기, 식기세척기에 적용한 트루스팀을 소개하는 TV 광고를 선보였습니다. 사진 | LG전자

또한 스팀 살균코스도 같은 기관에서 실험해보니 유해세균인 황색포도상구균, 녹농균, 폐렴간균을 99% 없애주는 효과가 있었습니다.

이밖에 트롬 건조기 스팀 씽큐는 ▲4세대 듀얼 인버터 히트펌프 기술 ▲콘덴서 자동세척 시스템 등 기존 제품에 탑재됐던 차별점을 계승했습니다. 스마트폰 앱(응용 프로그램)으로 세탁기와 연동하면 세탁 코스에 따라 알아서 건조 코스를 설정하는 기능도 있습니다.

LG전자는 건조기에 더해 스타일러, 식기세척기, 광파오븐 등 생활가전에 스팀 기술을 적용하고 있습니다. 회사 측은 “최근까지 국내외에 등록한 스팀 특허는 1000건이 넘었다”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Tech 테크


Top
0
Would love your thoughts, please comment.x
()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