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아웃도어 TV ‘더 테라스’ 공개…이달 북미 출시

야외 환경에 특화된 시인성·내구성 갖춰..전용 사운드바도 출시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ㅣ삼성전자가 야외서 모임을 하는 일이 많은 북미 생활환경을 겨냥한 ‘라이프스타일 TV’ 신제품을 선보였습니다.

삼성전자는 21일(현지 시각) 미국에서 ‘2020년형 라이프스타일 TV’ 온라인 쇼케이스를 열고 북미에 출시할 라이프스타일 TV 제품을 공개했습니다. 국내에 이미 출시한 ‘더 세로(The Sero)’와 함께 ‘더 테라스(The Terrace)’가 처음으로 공개됐습니다.

더 테라스는 실외 환경에 맞춘 내구성과 시인성을 갖춘 야외용 TV입니다. 야외 공간에서 식사나 모임을 즐기는 북미 소비자를 겨냥했습니다. QLED 4K 디스플레이 고화질에 IP55 방진 및 방수를 지원합니다. 집에서 보던 콘텐츠를 실외에서 이어볼 수 있는 연결성도 지녔습니다.

삼성전자 라이프스타일TV ‘더 테라스’. 사진 | 삼성전자

특히 야외 환경에 맞춘 영상 기술이 들어갔습니다. ▲2000니트(nit) 밝기 ▲눈부심 방지 기술 ▲외부 조도에 맞춰 밝기를 조절하는 ‘어댑티브 픽처’ 등의 기능을 장착했습니다.

신제품은 이달 말 미국과 캐나다에서 55·65·75형의 3가지 사이즈로 우선 출시됩니다. 연내 다른 지역에도 도입할 계획입니다.

한종희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사장은 “더 테라스는 소비자가 원하는 모든 공간에서 콘텐츠를 제약 없이 즐기는 ‘스크린 에브리웨어’ 비전을 담은 제품”이라며 “실외에서까지 홈 엔터테인먼트 경험을 극대화해 라이프스타일 TV의 새 지평을 열어갈 것”이라고 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Tech 테크


Top
0
Would love your thoughts, please comment.x
()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