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커머스와 지상파가 만났다”…SK스토아-스튜디오S, ‘미디어커머스 사업제휴’ 협약

SBS 방송 콘텐츠를 활용한 공동 마케팅·상품기획·유통 판매 진행 예정
27일 윤석암 SK스토아 대표와 한정환 스튜디오S 대표가 화상회의 서비스를 통해 업무 협약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사진ㅣSK스토아

인더뉴스 남궁경 기자ㅣSK스토아가 TV 쇼핑 업계 최초로 지상파 SBS와 손잡고 ‘미디어커머스’ 사업에 나섭니다.

27일 SK스토아(대표 윤석암)는 스튜디오S(대표 한정환)와 미디어커머스 사업제휴 업무협약을 맺었습니다. 스튜디오S는 SBS의 100% 자회사로 SBS 드라마와 관련 콘텐츠 제작 그리고 유통까지 병행하는 드라마 전문 스튜디오입니다.

이번 협약은 ‘생활 속 거리 두기’ 일환으로 비대면 방식인 온라인으로 진행했습니다. SK브로드밴드 화상회의 서비스 스마트 콘퍼런스로 진행된 이번 업무협약은 윤석암 대표와 한정환 대표의 원격 만남으로 이뤄졌습니다.

양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SBS 또는 스튜디오S가 보유하고 있는 콘텐츠를 활용해 방송 상품 공동 마케팅과 유통 판매에 적극 협력하기로 했습니다.

SK스토아와 스튜디오S는 이미 지난해 9월부터 SBS 수목드라마 ‘닥터탐정’에서 주인공이 착용한 안경테와 주요 장면에 등장했던 에어 매트 판매를 시작으로 SBS의 드라마와 예능에서 선보인 제품 판매에 협력해왔는데요.

특히, 지난 1월 방영돼 큰 인기를 끌었던 드라마 ‘스토브리그’의 경우, SK스토아, 스튜디오S 그리고 SK와이번스, 3사가 협업해 국내 최초 드라마 굿즈 세트 상품을 기획, SK스토아를 통해 단독 판매했습니다. 지금까지 특정 연예인과 영화 등의 팬을 대상으로 디자인한 기획 상품은 많았지만, 드라마 굿즈를 제작해 판매한 사례는 이번이 처음입니다.

스토브리그 드림맨 봉제 인형의 경우에는 판매 시작 5분이 채 지나기도 전에 완판되면서 2차 판매로 이어졌습니다. 이에 드림맨 유니폼, 야구모자, 키링 등도 추가로 기획·판매했습니다.

이러한 결과를 토대로 SK스토아와 스튜디오S 양사는 보다 적극적으로 미디어커머스 전략을 추진하는 데 의견을 모았고 지속적인 시너지를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하게 됐습니다.

SK스토아는 이번 협약을 통해 SBS 방송영상을 활용한 ‘스낵컬처 콘텐츠(가볍게 짧은 시간 시청할 수 있는 콘텐츠)’를 제작하고 이를 앞세워 보다 적극적으로 제품을 판매할 수 있게 됐습니다.

스튜디오S는 ‘SBS픽’이라는 고정적인 상품 판매처가 생김으로써 또 다른 부가 수익을 창출할 수 있게 됐습니다. 이를 위해 스튜디오S는 SK스토아에 입점한 상품들이 잘 노출될 수 있도록 SBS 방송 콘텐츠를 제공하고 마케팅과 유통 판매에 적극적으로 협력할 계획입니다.

윤석암 SK스토아 대표는 “방송 콘텐츠와 쇼핑을 연계해 상호 Win-Win 할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마련된 것 같다”며 “앞으로도 콘텐츠 차별화를 통한 고객 소통 전략으로 미디어커머스의 새 지평을 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Business 비즈니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