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은행, 4500억원 규모 후순위채권 발행

계획보다 1000억원 추가..BIS비율 제고
사진 | KB국민은행

인더뉴스 박민지 기자ㅣKB국민은행이 4500억원 규모의 원화 상각형조건부자본증권(후순위채권)을 발행했습니다.

29일 국민은행에 따르면 이번에 발행된 채권은 코로나19 사태 이후 발행되는 후순위채권입니다.

지난 19일 진행된 수요예측에는 총 4900억원의 응찰이 몰렸습니다. 이에 국민은행은 당초 계획보다 1000억원 늘어난 4500억원을 발행했습니다. 채권의 발행 만기는 10년이고, 발행 금리는 국고채 10년물 금리에 0.8%포인트를 가산한 연 2.13%로 결정됐습니다.

국민은행 관계자는 “BIS비율 제고와 ESG 경영 정책의 일환으로 지속가능 후순위채권을 발행했다”며 “이번에 조달한 자금은 최근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 지원 등 ESG 분야에 사용될 예정이다”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Finance 금융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