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퓨얼셀, 수소경제 활성화 세계최고 효율 연료전지 개발 사업

인더뉴스 김현우 기자ㅣ 수소연료전지 전문기업 에스퓨얼셀이 2020년 상반기 에너지기술개발사업인 ’25kW급 건물용 연료전지 시스템 개발 및 실증’ 사업과제에 최종 선정됐다고 4일 밝혔다.

이번 과제의 최종목표는 세계 최고 효율의 25kW급 건물용 연료전지 시스템을 개발하고 실증하는 것으로, 작년 1월에 발표한 수소경제 활성화 로드맵의 건물용 연료전지 보급목표(2040년 2.1GW) 달성을 위해 정부에서 전략적으로 추진하는 연구개발 사업이다.

이달부터 사업이 본격적으로 시작돼 총 4년간 정부지원금 92억을 포함 총 122억원의 사업비가 투입된다.

주관기관인 에스퓨얼셀은 이노엔, 아크로랩스, 에스지유코리아, 센도리 등의 중소기업과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 경북대학교 및 국민대학교 등과 함께 개발사업을 수행한다.

또한 한국토지주택공사 및 지자체와 함께 ‘제로에너지 건축물’ 등을 대상으로 개발품에 대한 실증을 진행하기로 하였으며, 기존 연료전지 KS인증뿐만 아니라 해외 시장진출을 위한 CE인증까지 동시에 진행한다.

에스퓨얼셀 관계자는 “현재 수소사회로 진입에 정부의 역량이 집중되고 있고 이러한 정책과 직접적으로 연관된 차세대 건물용 연료전지 개발사업이기 때문에 다수의 대기업, 중견기업 및 연구기관에서 다양한 컨소시엄을 구성하여 본 연구개발 사업에 지원하였다”고 밝혔다.

이어 “이러한 개발사업은 신청 주관기관 및 해당 컨소시엄의 기술력 및 연구개발 능력, 생산능력, 사업화 실적 및 사업화 계획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하여 최종 사업자를 선정한다”며 “에스퓨얼셀을 포함한 컨소시엄은 이러한 기술력 및 사업화 능력을 객관적으로 인정받은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 관계자는 “이번 과제를 통해 개발되는 25kW급 연료전지는 전기효율 40% 및 종합효율 94%, 내구성 4만시간 등 도시가스를 사용하는 PEM방식의 건물용 연료전지에서는 세계 최고 수준의 성능을 목표로 한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제품개발에 성공할 경우 기존에 양산되는 최대 10kW급 연료전지를 대체할 차세대 연료전지로서 높은 성능과 원가경쟁력을 확보하여 향후 건물용 연료전지 시장에 주력제품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에스퓨얼셀은 특화기술인 모듈화 설계기술을 적용해 제품개발을 진행할 계획이다. 이번 과제를 통해 개발된 제품은 건물용시장 뿐만아니라 순수수소발전사업, on-site reforming 수소충전소 시장 등 다양한 비스니스 모델에 대응할 수 있다는 예상이다.

이미지ㅣ게티이미지뱅크
1 Comment
Newest
Oldest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S-Fuelcell demonstrates 25kW fuel cell system for buildings | 케이리뉴어블 K-Renewables
4 months ago

[…] Source: iN THE NEWS […]

More in Economy 경제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