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해상, 하반기로 갈수록 어닝파워 입증…‘매수’-대신

인더뉴스 김현우 기자ㅣ 대신증권은 12일 현대해상(001450)에 대해 자동차보험료 인상 등 영향으로 하반기로 갈수록 어닝파워를 입증할 것이라며 목표주가 3만 2000원,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했다.

박혜진 대신증권 연구원은 “지난해 1월부터 올해 3월까지 업계 평균적으로 자동차보험료를 10% 이상 인상했기 때문에 자보 손해율은 개선될 수밖에 없다”며 “누적 갱신효과가 뒤로 갈수록 강화되기 때문에 2분기는 1분기보다 개선율이 더욱 클 것”이라고 설명했다.

박 연구원은 “또한 사업비율 역시 지속적으로 레벨다운되고 있다. 특히 판매수수료가 포함되는 영업사업비가 감소했다”며 “경쟁이 완화됐고 인보험신계약이 민식이법 등 운전자보험 판매호조에 힘입어 나쁘지 않은 상황이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그러면서 “올해 손해보험주는 하반기로 갈수록 어닝파워를 입증할 것”이라며 “그러나 5월 희망퇴직 시행으로 2분기 희망퇴직비용이 반영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현대해상 본사. 사진ㅣ현대해상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Economy 경제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