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창환 동서 회장, ‘식품안전의 날’ 동탑산업훈장 수상

국제화 품질보증 시스템 구축·CSR 활동 등 공로 인정받아
12일 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열린 ‘제19회 식품안전의 날’ 기념식에서 이창환 동서 회장이 한국 식품문화 선진화에 기여한 공로로 이의경 식품의약품안전처장으로부터 동탑산업훈장을 수상하고 있습니다. 사진ㅣ동서

인더뉴스 남궁경 기자ㅣ이창환 동서 회장이 서울시 중구 대한상공회의소에서 개최된 ‘제19회 식품안전의 날’ 기념식에서 동탑산업훈장을 수상했습니다.

12일 동서에 따르면 이창환 회장은 커피믹스를 중심으로 커피의 대중화를 이끌며 국내 커피시장의 성장을 선도하고 식품산업의 발전에 공헌해 왔습니다.

또 국제화된 품질보증 시스템과 체계적인 소비자 피해 구제 체계 구축, 활발한 사회공헌 활동 등으로 소비자 중심 경영을 실천한 공로를 인정받아 수상자로 선정됐습니다.

한편, 식품안전의 날은 식품의약품안전처가 2002년 식품안전관리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제정한 날인데요. 식품 관련 업계 종사자들의 안전 의식을 향상하고 식품안전 관리 등에 기여한 유공자를 치하하고 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Business 비즈니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