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대한민국 혁신대상’ 서비스부문 4년 연속 수상

직원용 챗봇 ‘A.I 몰리’ 플랫폼 구축해 업무품질 개선
신한은행 CI. 이미지ㅣ신한은행

인더뉴스 전건욱 기자ㅣ신한은행(은행장 진옥동)은 직원용 챗봇 ‘A.I 몰리’ 구축을 통해 한국표준협회가 주최하는 ‘대한민국 혁신대상’ 서비스부문을 4년 연속 수상했습니다.

신한은행은 지난 2017년 디지털 창구 전 영업점 확대, 2018년 디지털 상담서비스 쏠깃(SolKit), 2019년 RPA 고도화에 이어 올해 직원용 챗봇 A.I 몰리로 4년 연속 혁신대상을 받았습니다.

A.I 몰리는 인공지능 기술을 바탕으로 영업현장의 업무처리를 지원하는 지능형 커뮤니케이션 플랫폼입니다. 직원들이 업무 관련 지식을 검색하고 확인하는 수준을 넘어 업무처리에 대한 전체적인 가이드를 챗봇과의 대화를 통해 제공합니다.

또 영업점에서 자주 발생하는 업무 25가지를 자동으로 처리해 주는 기능도 갖추고 있습니다. RPA(Robotic Process Automation)를 활용한 재무제표 자동입력, 카카오 플랫폼 기반의 알림톡 안내발송, 청약주택 현황 조회·순위 점검 등의 업무처리가 간단한 명령어 입력만으로 가능합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Finance 금융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