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고 면세품 또 풀린다”…신라면세점, 다음주 온라인서 판매

발렌시아가 등 40여개 브랜드 참여
백화점 정상가격 대비 최대 반값
이미지ㅣ신라면세점

인더뉴스 남궁경 기자ㅣ신세계에 이어 신라면세점도 재고 면세상품을 풀었습니다.

19일 신라면세점에 따르면 회사는 여행상품 중개 플랫폼 ‘신라트립’에서 이르면 다음주 후반부터 재고 면세품을 판매하기로 했습니다. 신라트립은 신라인터넷면세점이 만든 여행 중개 플랫폼으로 여행과 관련된 사업자들이 직접 판매자로 등록해 고객에게 상품을 판매할 수 있는 오픈 마켓 구조의 중개 플랫폼입니다.

이번 재고 면세품은 신라면세점 모바일 앱 첫 화면에서 신라트립 메뉴로 접속하거나 인터넷 포털 사이트에서 신라트립을 검색 후 접속해 구매할 수 있습니다.

명품 면세 상품. 사진ㅣ신라면세점

이번에 선보이는 재고 면세 상품은 수입 명품 브랜드인 ▲프라다 ▲발렌시아가 ▲몽클레어와 매스티지 브랜드인 ▲투미 ▲토리버치 ▲마이클 코어스 등입니다. 또 ▲메종 마르지엘라 ▲아미 ▲마르니 ▲오프화이트 등 총 40여개 브랜드 가방과 패션 잡화 등을 순차적으로 판매할 예정입니다.

판매가격은 백화점 정상 가격 대비 평균 30~50% 할인된 수준으로 수입 통관 절차 등 세금이 포함된 원가에 물류비, 상품화 작업비, 카드수수료 등을 고려해 결정됐는데요. 신라면세점은 자체 플랫폼인 신라트립을 활용해 수수료를 낮추는 대신 할인율을 높였습니다.

또 신라면세점은 고객 편의를 위해 통관 절차 간소화를 통해 주문 후 7일 이내 상품을 배송할 예정입니다.

한편, 신라인터넷면세점 회원은 별도의 회원 가입 없이 편리하게 상품을 구매할 수 있으며 추가 할인 쿠폰, 신라페이 즉시 할인, 에스 리워즈 적립 등 다양한 혜택을 누릴 수 있습니다.

신라인터넷면세점 자체 간편 결제 시스템인 ‘신라페이’를 이용하는 경우, 결제금액 일부를 즉시 할인받을 수 있습니다. 또 결제 금액의 일부가 신라면세점에서 현금처럼 사용 가능한 ‘에스 리워즈’로 적립되기 때문에 추후 면세점 쇼핑에 사용할 수 있습니다.

앞서, 지난 6일 신세계면세점은 에스아이빌리지와 SSG닷컴에서 재고 면세품을 판매한 바 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Distribution 유통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