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U+프로야구·골프·아이돌Live’ 타사 가입자에 전면 개방

앱 내려받아 실행하면 이용 가능
비대면 흐름 발맞춰 이용자 늘려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 | 이제는 LG유플러스 모바일 미디어 플랫폼을 다른 통신사 가입자들도 이용할 수 있습니다. 프로야구, 골프, 아이돌 콘텐츠 앱(응용 프로그램)을 내려받아 실행하면 됩니다. 비대면 유행으로 콘텐츠 소비가 증가하는 가운데 이용자를 늘리기 위한 포석으로 풀이됩니다.

LG유플러스는 프로야구 전용 앱 ‘U+프로야구’와 골프중계 서비스 ‘U+골프’, 아이돌 콘텐츠 ‘U+아이돌Live’를 타사 가입자도 이용할 수 있도록 개방한다고 22일 밝혔습니다.

회사 측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영향으로 스포츠와 공연 관람에도 비대면이 대세로 자리 잡았다”며 “LG유플러스 대표 모바일 서비스를 무관중 개막한 국내 프로야구,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에 맞춰 지난달부터 타사 가입자에게도 주요 기능을 무료로 사용할 수 있도록 했다”고 말했습니다.

LG유플러스는 프로야구 전용 앱 ‘U+프로야구’와 골프중계 서비스 ‘U+골프’, 아이돌 콘텐츠 ‘U+아이돌Live’를 타사 가입자도 이용할 수 있도록 개방한다고 22일 밝혔습니다. 사진 | LG유플러스

U+프로야구와 U+골프는 중계에 초점을 맞춘 서비스입니다. 스포츠 경기를 시청자가 원하는 다양한 장면에서 볼 수 있도록 했습니다. U+프로야구는 기존 ‘주요 장면 다시 보기’, ‘포지션별 영상’ 기능에 실시간 채팅, 게임, ‘응원단캠’ 기능을 추가했습니다.

U+골프는 KLPGA ‘인기선수 독점중계’ 기능을 제공합니다. 이번 시즌에는 사용자가 스윙영상을 촬영해 신청하면 KLPGA 중계 중 해설진이 원격 레슨하는 ‘스윙영상레슨’ 기능을 추가했습니다.

U+아이돌Live는 아이돌 ‘직캠’ 영상을 제공하는 서비스입니다. 여기에 더해 자체 제작한 예능 콘텐츠와 공연 영상을 시청할 수 있습니다.

LG유플러스는 다음 달 19일까지 전면 개방 기념행사를 진행합니다. 3개 앱 중 어떤 앱이든 접속해 이벤트 메뉴에서 참여하기를 선택하고 로그인 후 간단한 개인정보를 입력 후 영상을 시청하면 응모가 완료됩니다.

추첨을 통해 ▲LG 올레드 TV(1명) ▲LG 코드제로 A9S(2명) ▲아이패드 프로(3명) ▲에어팟 프로(3명) ▲응원 구단 야구 유니폼(7명) ▲골프존 골핑 100만원 상품교환권(1명) ▲피자교환권(200명) ▲커피교환권(1천 명) 등 경품을 증정합니다. 시청 이력이 많을수록 당첨확률이 올라갑니다. 당첨자는 오는 8월 5일 앱 공지사항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김민구 LG유플러스 모바일서비스담당은 “서비스 개방으로 많은 고객으로부터 피드백을 받아 모두가 인정하는 미디어 플랫폼으로 발전 시켜 나갈 예정”이라며 “U+프로야구, 골프, 아이돌Live 앱이 LG유플러스를 끝까지 믿고 이용하는 요인이자 국민대표 서비스로 거듭났으면 한다”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Tech 테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