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AI 스피커 ‘클로바 클락+’ 출시

연동된 가전제품 원격 제어하는 ‘AI 리모컨’ 기능 지원
탁상시계 디자인 채용해 날씨·시간 정보검색 활용 높여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 | LG유플러스가 인공지능(AI) 스피커 신제품을 출시합니다. 네이버 ‘클로바’ 기반으로 생활정보 검색과 쇼핑 등을 지원하는 제품입니다. 특히 에어컨이나 TV 등 가전제품을 제어하는 ‘AI 리모컨’ 기능을 강점으로 내세웠습니다.

LG유플러스는 네이버와 발광다이오드(LED) 탁상시계 형태 AI 스피커 ‘클로바 클락+(CLOVA Clock+)’를 출시한다고 24일 밝혔습니다.

신제품은 TV, 셋톱박스, 에어컨, 공기청정기 등 오래된 가전을 제어할 수 있는 AI 리모컨 기능을 제공합니다. 또한 ▲음악·미디어 ▲지식·생활정보 ▲스마트홈 ▲외국어 ▲키즈 콘텐츠 ▲쇼핑 등도 지원합니다.

LG유플러스는 네이버와 발광다이오드(LED) 탁상시계 형태 AI 스피커 ‘클로바 클락+(CLOVA Clock+)’를 출시한다고 24일 밝혔습니다. 사진 | LG유플러스

LG유플러스가 이용행태를 분석한 결과 스마트홈에서는 리모컨 기능 사용률이 가장 높았습니다. AI스피커에서는 날씨·시간 정보 검색이 가장 빈번했습니다. 신제품에 AI 리모컨 기능을 넣고 날씨 및 미세먼지 아이콘으로 정보를 표시한 이유입니다.

다음 달에는 클로바 클락+에 ‘출발 타이머기능’을 처음으로 도입할 예정입니다. 미리 클로바 앱(응용 프로그램)에 출발지·목적지·이동수단·도착시간을 설정하면 실시간 교통상황에 맞게 출발시간을 알려줍니다.

염상필 LG유플러스 홈IoT상품담당은 “AI스피커 시장에서 다양한 기능을 융합해 차별화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정석근 네이버 클로바 대표는 “네이버 클로바는 새로운 디바이스와 서비스로 AI기술 생태계를 확장하고 일상을 편리하게 만드는 기술을 실현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Tech 테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