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수 살리기’ 동참…신한카드, 동행세일 기간에 ‘신한 데이’ 연다

코로나 피해업종 대상 캐시백 행사 진행
재난지원금 사용처 이용 시 무이자 할부
이미지ㅣ신한카드

인더뉴스 전건욱 기자ㅣ신한카드(사장 임영진)가 매월 초 정기적으로 운영해 온 ‘신한Day(신한데이)’ 행사를 대한민국 동행세일이 열리는 기간에 맞춰 진행합니다.

26일 신한카드에 따르면 우선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업종을 대상으로 ‘착한 결제 이벤트’를 진행합니다. 홈페이지에서 신한데이 행사 응모 후 음식점, 국내 숙박, 여행사, 헤어샵 등 업종에서 신한카드를 이용하면 3000명을 추첨해 최대 1만원을 캐시백 해줍니다.

또 긴급재난지원금 사용이 가능한 가맹점에서는 무이자 할부 혜택이 제공합니다. 신한카드 홈페이지를 통해 무이자 서비스를 신청하면 행사기간 동안 2~6개월 무이자 할부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아울러 ‘신한카드 올댓쇼핑’ 내 새롭게 마련된 ‘소중한 보따리’에서는 기획 상품을 20% 이상 싸게 구매할 수 있으며 추첨을 통해 구매 고객 중 1212명을 대상으로 커피쿠폰 증정 이벤트도 엽니다.

이외에 ▲11번가 ▲신세계백화점 ▲홈플러스 ▲스타필드 ▲하이마트 ▲던킨도너츠 등 온·오프라인 가맹점에서 사은품 증정과 할인, 캐시백 행사를 진행합니다.

국내 여행을 준비하는 고객에게 유익한 이벤트도 있습니다. 제주신화월드 객실요금을 최대 78%까지 할인하는 이벤트가 7월 1일부터 3일까지 진행되며 올댓쇼핑을 통해 홍익여행사의 여행상품을 이용하는 고객 100명에게는 최대 17% 할인도 제공됩니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대한민국 동행세일과 함께하는 이번 신한데이 행사가 코로나19로 지친 고객들에게 작은 활력소가 되는 동시에 내수 소비 활성화에도 도움이 될 수 있었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Economy 경제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