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렌지라이프, 6대 질병에 유방·생식기암 보장하는 종신보험 출시

‘오렌지 와이드 GI건강종신보험’..재발·소액암 등은 특약으로 보장
사진ㅣ오렌지라이프

인더뉴스 전건욱 기자ㅣ오렌지라이프(사장 정문국)가 발병률이 높은 6대 주요 질병과 유방암·남녀생식기암까지 종신토록 보장하는 ‘오렌지 와이드 GI건강종신보험’을 오는 7월 1일에 선보인다.

30일 오렌지라이프에 따르면 이 상품은 사망보장은 물론 암, 뇌출혈, 급성심근경색증, 말기신부전증, 말기간질환, 말기폐질환 등 6대 주요 질병과 발병률이 높은 유방암·남녀생식기암까지 주계약에 포함해 종신까지 보장하는 것이 특징이다.

6대 주요 질병 진단이 확정된 경우 주계약 기본보험금액의 100%까지 GI보험금을 선지급한다. 지급 이후 사망해도 GI보험금 지급사유가 발생한 시점의 주계약 기본보험금액의 5%를 사망보험금으로 받을 수 있다.

재발이나 전이되기 쉬운 암에 대비할 수 있는 ‘계속받는 암진단특약’도 갖췄다. 최초 암 진단 이후 보험료 납입면제 혜택을 받고 있어도 ▲재발암 ▲전이암 ▲잔여암 ▲새로운 원발암 등도 보장한다. 여기에 ‘계속받는 2대질병진단특약’을 더하면 뇌출혈과 뇌경색증, 급성심근경색증까지 재진단받을 때마다 계속해서 진단금을 지급한다.

아울러 ‘GI추가보장특약’ 가입 시 소액암도 챙길 수 있다. 주계약에서 보장이 제외되는 기타피부암, 갑상선암, 대장점막내암, 경계성종양, 제자리암 진단 시 각각 최초 1회에 한해 1000만원씩 지급한다.

건강 관리에 힘쓰는 고객을 위한 보너스도 마련했다. 계약일 이후 검진받은 ‘건강검진 결과서’를 계약일로부터 6개월 이후 제출 시 최대 10회까지 주계약 보험가입금액의 0.1%에 해당하는 ‘건강검진 보너스’를 추가적립금으로 가산해준다. 또 제출한 검진결과가 회사가 정한 일정 요건을 충족하는 경우에는 주계약 보험가입금액의 0.1%를 한 번 더 얹어준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Finance 금융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