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미엄 주방 가전 왕좌는 내꺼”…비스포크 삼성 vs 빌트인 LG 격돌

삼성·LG, 초프리미엄 냉장고 시장서 경쟁..에너지소비효율 1등급 잇따라 출시
삼성전자, 명품 입은 뉴 셰프 컬렉션 선봬..LG전자, 서랍형 냉장고·와인셀러 판매

인더뉴스 권지영 기자ㅣ삼성전자와 LG전자가 프리미엄 냉장고를 두고 격돌합니다. 삼성전자는 주방에 따라 맞춤형으로 구매할 수 있는 비스포크 냉장고 라인업을, LG전자는 주방 조리대 안에 설치할 수 있는 빌트인 서랍형 냉장고로 차별화를 꾀했습니다.

최근 삼성전자와 LG전자는 에너지소비효율 1등급 제품을 경쟁적으로 출시하면서 시장 장악에 나서고 있습니다. 세탁기와 건조기에 이어 럭셔리 냉장고까지 에너지소비효율 1등급 제품을 연달아 출시하고 있습니다.

이재승 삼성전자 생활가전 부사장이 뉴 셰프컬렉션을 소개하고 있습니다. 사진 | 삼성전자

◇ “맞춤형 냉장고의 완성”..명품 입은 삼성 뉴 셰프컬렉션

2일 삼성전자에 따르면 ‘프로젝트 프리즘(ProjectPRISM)’의 세번째 제품으로 뉴 셰프컬렉션(900~930리터)을 선보입니다.

이재승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장(부사장)은 이 날 삼성전자 뉴스룸의 영상 메시지를 통해 “이번에 새롭게 선보이는 뉴 셰프컬렉션 냉장고는 보다 진화한 개인 맞춤형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비스포크 개념을 외부에서 내부까지 확장한 제품”이라고 말했습니다.

뉴 셰프컬렉션은 밀레니얼 세대를 공략했는데요. 명품 디자인 완성을 위해 유럽 소재 전문 업체와 협업했습니다. 5가지 색상 중 최고급 패널인 ‘마레 블루’는 이탈리아 금속 가공 전문업체인 데카스텔리(De Castelli)와 협업해 탄생했습니다.

4대째 가업을 이어온 데카스텔리는 명품 자동차 브랜드 ‘마세라티(Maserati)’, 유명 주방 가구 브랜드 ‘보피(Boffi)’ 등 업계 최고의 업체들과 협업을 진행하는 것으로 유명합니다. 글로벌 가전 업체와의 협업은 삼성전자가 처음입니다.

뉴 셰프컬렉션은 도어 패널과 내부 수납구조까지 라이프스타일에 따라 맞춤형으로 선택할 수 있습니다.

새로 도입된 ‘비스포크 수납존’은 195만건의 소비자 식품 구매 패턴을 빅데이터로 분석했는데요. 사용자에 따라 보관 식품이나 방식에 차이가 있다는 점에 착안, 5가지 전문 식품보관 공간을 제안합니다.

냉장실 하단에 위치한 비스포크 수납존은 ▲육류·생선을 전문적으로 보관해 주는 ‘미트 앤 피쉬(Meat & Fish)’ ▲와인과 캔음료 보관 액세서리가 적용된 ‘와인 앤 치즈(Wine & Cheese)’▲과일과 채소를 신선하게 오래 보관할 수 있는 ‘베지 앤 프룻(Vegetable & Fruit)’ 등으로 구성됩니다.

비스포크 수납존 하단에 ‘셰프 멀티 팬트리’가 적용돼 -1도에서 13도까지 좌칸과 우칸을 용도에 따라 개별적으로 조절할 수 있습니다. 우측 하단의 ‘맞춤보관실’은 냉동실은 물론 냉장·김치·살얼음실 등으로 용도 변경이 가능합니다. 트렌드에 맞춰 뉴 셰프컬렉션에 ‘오토필(Auto-fill) 정수기’를 탑재했습니다.

이재승 사업부장은 “뉴 셰프컬렉션은 라이프스타일 맞춤형 냉장고의 완성이자, 나만의 럭셔리 냉장고를 원하는 소비자들을 위한 제품”이라며 “앞으로도 ‘가전을 나답게’라는 슬로건 아래 소비자 중심의 가전 제품을 확대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습니다.

LG전자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SIGNATURE KITCHEN SUITE)’ 서랍형 냉장고. 사진 |LG전자

◇ LG전자, 초(超)프리미엄 빌트인 와인셀러·서랍형 냉장고 선봬

LG전자는 초(超)프리미엄 빌트인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SIGNATURE KITCHEN SUITE)’인 아일랜드 와인셀러와 서랍형 냉장고 출시했는데요. 신제품은 아일랜드 식탁이나 조리대 아래 빌트인으로 설치하는 언더카운터 타입으로 차별화를 더했습니다.

특히 LG전자는 오픈형 주방이 갈수록 늘어나는 인테리어 트렌드와 홈코노미 라이프 트렌드에 주목했는데요. 이 제품은 아일랜드 식탁을 중심으로 가족 모두가 음료, 간편식품, 식자재 등을 쉽게 보관하고 꺼낼 수 있도록 주방의 동선을 최적화하고 공간 활용성을 극대화했습니다.

아일랜드 와인셀러는 위쪽과 아래쪽 공간의 온도를 서로 다르게 유지할 수 있어 레드 와인과 화이트 와인을 구분해 최대 41병까지 보관할 수 있습니다.

고객이 다가가면 와인셀러가 이를 감지해 내부 조명이 자동으로 켜지고, 글라스 도어 왼쪽 상단에 손을 대면 문이 10도 가량 자동으로 열리는데요. 별다른 동작이 없으면 문이 자동으로 닫히고, 조명이 서서히 꺼집니다.

아일랜드 서랍형 냉장고는 영하 23도(℃)부터 영상 10도(℃)까지 필요에 따라 19단계로 온도 조절이 가능합니다.

위아래 서랍 모두 식품을 냉동하는 영하 23도(℃)에서 쌀·잡곡·열대과일을 보관하기 좋은 영상 10도(℃)까지 필요에 따라 19단계로 온도를 조절할 수 있습니다. 소프트 클로징 도어는 안전하게 서랍을 열고 닫을 수 있고 도어를 끝까지 닫아줘 냉기 보호에도 도움이 됩니다.

두 제품 모두 무선인터넷(Wi-Fi)을 지원합니다. 고객들은 전용 앱과 연동해 스마트폰으로 제품을 모니터링하고 온도 등을 제어할 수 있습니다.

아일랜드 서랍형 냉장고는 올 1월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미국 최대 주방·욕실 전시회 ‘KBIS(The Kitchen & Bath Industry Show) 2020’에서 공개돼 현지 언론과 관람객들의 호평을 받은 바 있습니다.

LG전자 H&A사업본부 키친어플라이언스사업부장 윤경석 부사장은 “초프리미엄 빌트인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의 차별화된 편리함과 앞선 생활가전 기술력으로 고객들에게 차원이 다른 가치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Tech 테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