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C녹십자웰빙 ‘NK엑소좀’, 피부섬유아세포 증식 효과

NK세포 유래 ‘엑소좀’ 농축 분리 기술 확보
로고ㅣGC녹십자웰빙

인더뉴스 남궁경 기자ㅣGC녹십자웰빙이 NK세포배양액에서 유래된 엑소좀의 피부세포 증식 효과와 관련한 화장료 조성물 특허를 출원했습니다.

2일 GC녹십자웰빙에 따르면 특허명은 ‘NK세포배양액 유래 엑소좀을 함유하는 피부질환 개선, 예방, 치료용 화장료 조성물 및 약학 조성물’입니다.

엑소좀은 생체분자들을 주변 세포에 전달하는 물질로 나노입자 크기의 작은 ‘세포소포체’입니다. NK세포 유래 엑소좀가 인체에서 유래된 물질인만큼 안전하고, 세포 투과율이 높아 화장품 소재로서 높은 효능을 회사는 기대하고 있습니다.

이번 특허는 NK세포배양액으로부터 농축된 엑소좀에서 확인된 특이적인 바이오마커(CD81, CD63등 8종)와 NK세포배양액 유래 엑소좀 성분 피부섬유아세포 증식 효과를 포함하고 있습니다.

NK세포배양액은 화장품 원료 선택에 기준이 되는 ICID(국제화장품자료집)에 등재된 원료로 피부섬유아세포, 표피를 이루는 케라티노사이트의 성장인자와 사이토카인을 70종 이상 함유하고 있습니다.

NK세포로부터 유래된 다양한 사이토카인이 피부 면역력을 개선할 수 있다는 점을 고려하면, NK세포배양액 유래 엑소좀은 최근 대기 중 미세먼지 등 환경오염 영향은 물론 아토피와 같은 피부면역관련 질환에도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GC녹십자웰빙은 기대했습니다.

임낙현 GC녹십자웰빙 제제 연구팀장은 “이번 특허를 시작으로 올해 안 NK세포 유래 엑소좀의 대량 농축시스템 확립과 신규 제형화 기술을 접목할 계획”이라며 “기전과 효력에 대한 다양한 추가 연구를 진행하려 한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GC녹십자웰빙 화장품 브랜드 분자(BOONJA)는 처음 출시한 고보습 기능의 NK 시그니처 앰플 외에도 NK 퍼스트85 에센스 등을 출시할 계획이며, 최근 글로벌의학연구센터와 인체적용시험을 통해 피부톤 및 투명도 개선 효과를 확인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Distribution 유통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