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B손보, ‘종합보험 2종·자녀보험’ 개정 판매…보장영역 확대

급성간염·자궁내막증 진단비 등 신규 보장
비갱신형 세만기 상품..무해지 플랜 운영
사진ㅣDB손해보험

인더뉴스 전건욱 기자ㅣDB손해보험(사장 김정남)은 3일 기존 판매 중이던 종합보험 2개와 자녀보험을 개정해 새롭게 선보였다. 개정되는 상품은 행복플러스종합보험과 훼밀리플러스종합보험, 아이(I)러브(LOVE)건강보험 등 모두 3개다.

이날 DB손보에 따르면 이번 개정은 급성간염진단과 자궁내막증 진단 등의 새 보장영역을 발굴해 기존 보장을 강화한 한편, 세만기임에도 보험료가 저렴한 무해지형플랜을 운영한다는 점이 특징이다.

우선 급성간염(A, B, C형 간염바이러스)을 보장하는 급성간염진단비를 신설했다. 또 가임기 여성의 난임을 초래할 수 있는 자궁내막증을 보장하는 자궁내막진단비를 신규 개발했다.

이러한 신규 보장영역과 함께 보험료가 변동하지 않는 비갱신형 세만기임에도 저렴한 보험료로 가입할 수 있는 무해지 플랜도 운영된다. 무해지 플랜은 보험가입 기간 동안 해지 시 해지환급금을 지급하지 않는 대신 보험료가 기존보다 저렴하다. 납입면제형으로 가입하면 질병 진단 이후 보험료가 면제된다.

아울러 기존 5대(심장·뇌·간·폐·신장질환) 기관에 2대(소화기관·담낭, 담도, 췌장질환) 기관 질환수술을 더해 보장을 확대했으며 106대질병수술비 개발을 통해 치질, 요로결석 등의 생활 질환수술은 물론 심장·뇌질환 수술까지도 보장하도록 만들었다.

이외에 다빈치 로봇을 이용한 ▲특정수술비 ▲기관(호흡기)절개술 ▲인공항문(장루)조성술 등도 신규 개발해 운영한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Finance 금융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