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올해 ‘퓨리케어’ 공기청정기 해외 출시 확대한다

가정용 ‘퓨리케어360°’ 연내 출시 국가 30개로 늘려
(왼쪽부터) 상업용 ‘퓨리케어 대형’ 공기청정기, 휴대용 ‘퓨리케어 미니’ 공기청정기, 가정용 ‘퓨리케어360°’ 공기청정기. 사진ㅣLG전자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ㅣLG전자 ‘퓨리케어 공기청정기’ 3종이 해외 시장을 공략합니다.

LG전자는 ‘퓨리케어360°’을 미국, 중국, 일본, 인도, 태국 등에 선보인 데 이어 올해 아랍에미레이트, 요르단, 이집트, 베트남, 헝가리 등에도 출시할 계획이라고 3일 밝혔습니다. 올해 연말이면 출시국가는 모두 30개국을 넘어설 전망입니다.

퓨리케어360°은 가정용 제품입니다. LG전자는 이밖에 휴대용 ‘퓨리케어 미니’와 상업용 ‘퓨리케어 대형’ 등 공기청정기 제품군을 갖추고 있습니다.

퓨리케어 미니 또한 연내 미국, 러시아, 태국 등에 추가로 출시할 예정입니다. 출시 국가는 모두 10개국이 넘습니다. 퓨리케어 대형도 올해 사우디아라비아, 아랍에미레이트, 요르단, 이라트 등에 출시를 앞두고 있습니다.

이감규 LG전자 H&A사업본부 에어솔루션사업부장 부사장은 “가정용부터 휴대용과 상업용에 이르기까지 맞춤형 솔루션을 제공하는 퓨리케어 공기청정기가 글로벌 고객들에게 차별화된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Tech 테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