핀테크 혁신금융 서비스 한 곳에…샌드박스 플랫폼 개설

산재돼 있던 규제샌드박스 정보 통합 제공
제도 소개부터 비즈니스 협력까지 일원화
금융규제 샌드박스 홈페이지.

인더뉴스 유은실 기자ㅣ금융위원회와 한국핀테크지원센터는 31일 금융규제 샌드박스 전용 홈페이지를 개설하고 핀테크 포털도 개편했습니다.

금융위는 금융규제 샌드박스 전용 홈페이지를 신설해 원스톱으로 지원하겠다는 취지를 밝혔습니다.

샌드박스 전용 홈페이지는 핀테크기업이 정보에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기관별 홈페이지에 산재돼 있던 규제 샌드박스 정보를 모아 통합 제공합니다.

금융규제 샌드박스 홈페이지 프로세스. 이미지ㅣ금융위원회

핀테크기업과 금융회사 등은 샌드박스 전용 홈페이지를 통해 제도소개, 신청, 비즈니스 협력, 제도성과 등 샌드박스 관련 기능을 한번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혁신금융서비스와 지정대리인, 규제신속확인 등 샌드박스 제도 활용방법과 핀테크기업이 필요로 하는 컨설팅, 예산지원을 한 곳에서 신청할 수 있도록 페이지를 구성했습니다.

포털에서 비즈니스 협력도 가능해집니다. 금융회사, VC 등 투자자에게 지정기업을 소개해 금융회사⸱핀테크 협업과 모험자본 유치 등을 지원합니다. 해외진출 등 비즈니스 협력 지원을 위해 영문 버전도 제공할 방침입니다.

핀테크지원센터와 핀테크종합포털도 통합했습니다. 통합된 포털에서 투자, 해외진출, 일자리, 금융혁신지원, 교육, 박람회 플랫폼을 포함한 핀테크 관련 사항을 기능별로 확인할 수 있습니다.

투자플랫폼은 핀테크기업에 대한 사업개요, 재무정보 등을 제공해 핀테크 기업에 대한 VC 투자 매칭을 지원하기 위한 플랫폼입니다.

투자자, 핀테크기업 DB를 구축해 플랫폼 참가자별로 차등화된 조회서비스를 제공 받을 수 있습니다.

해외진출플랫폼은 해외진출 관련 주요 유관기관인 코트라, 세계법제정보센터 등의 자료를 상호 링크하고 해외진출 주요 지원사업 안내할 예정입니다.

채용공고와 인재 풀 등록을 통해 일자리 DB를 구축한 플랫폼에서 일자리 매칭도 가능합니다. 해당 페이지에서 교육과 박람회 정보도 얻을 수 있습니다.

금융위 관계자는 “앞으로도 금융규제 샌드박스 홈페이지와 핀테크 포털을 지속 업데이트해 핀테크 기업 성장을 돕겠다”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Finance 금융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