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BL생명, 본사와 현장 거리 좁힌다…비대면 소통 프로그램 운영

‘ABL 온 더(ON THE) 소통’..디지털 화상 시스템 도입
ABL생명 언더라이팅부 직원들이 지난 13일 외부 스튜디오에서 100여명의 영업현장 직원들을 대상으로 ‘ABL 온 더(ON THE) 소통’ 강의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사진ㅣABL생명

인더뉴스 전건욱 기자ㅣABL생명이 지난 13일부터 현장과 본사 간 소통을 증진하고 협업 문화를 강화하기 위한 비대면 소통 증진 프로그램인 ‘ABL 온 더(ON THE) 소통’을 시작했습니다.

14일 ABL생명에 따르면 이 프로그램은 영업현장과 업무가 밀접한 본사 부서 중 한 곳을 선정해 거점지역 지점의 영업관리자들과 디지털 화상 시스템을 통해 소통하는 방식으로 진행됩니다. 본사 부서 직원들은 외부 스튜디오에서, 현장 직원들은 각자의 자리에서 컴퓨터 스크린을 사이에 두고 자유롭게 의견을 나눌 수 있습니다.

13일 처음 진행된 프로그램에서는 언더라이팅부 직원들이 약 1시간 동안 온라인을 통해 100여명의 현장 직원들을 대상으로 언더라이팅부 업무 프로세스와 최근 변경된 언더라이팅 관련 정책 등을 설명했습니다.

프로그램에 참가한 김미영 영등포지점 차장은 “언더라이팅부에서 업무를 처리하는 과정과 기존에 알지 못했던 언더라이팅 관련 제도들에 대해 습득할 수 있었다”며 “그동안 업무처리가 왜 빨리 되지 않는지 의문이 생겼던 부분들도 해소됐고 본사 부서의 입장도 더 잘 이해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Finance 금융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