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수앱지스, 항암 신약후보 ‘ISU104’ 美 특허 취득

“한국·대만·호주서도 특허 확보..향후 기술이전 가능성 높여”

인더뉴스 김진희 기자ㅣ이수앱지스의 항암 신약후보 물질 ISU104가 연이어 글로벌 특허 취득에 성공했다.

이수앱지스는 11일 공시를 통해 미국 특허상표청(USPTO; United States Patent and Trademark Office)에 ErbB3를 타깃으로 개발하는 항암 신약후보 ‘ISU104’의 물질과 암 또는 항암제 내성암 치료를 위한 조성물 및 이를 이용한 방법에 대한 특허를 등록했다고 밝혔다.

이수앱지스 측은 “이미 한국·대만·호주에서 특허를 확보한 데 이어 글로벌 스탠다드로 꼽히는 미국에서도 ISU104의 기술력을 인정받아 향후 기술이전의 가능성을 높여나가고 있다”고 설명했다.

Image @ 이수앱지스

ISU104는 암 발현의 다양한 원인 중 하나인 ErbB3를 타깃으로 개발하고 있는 항암 신약이다. ErbB3를 타깃으로 하는 시판 중인 항암제는 아직 없는 가운데, ErbB3는 표준 항암 치료법에 대한 약물 내성의 주요 원인 중 하나로 알려져 있다. 이에 이수앱지스는 기존 항암제에 내성이 생긴 난치암 치료에 효과가 기대 된다는 입장이다.

이수앱지스는 3분기 내 임상 1상 Part 2 시험을 개시해 재발성·전이성 두경부암 편평상피세포암 환자를 대상으로 ISU104 단독 투여 및 세툭시맙(cetuximab) 과의 병용 투여의 안전성·내약성 및 약동학적 특성을 확인한다는 계획이다. 세툭시맙은 FDA 승인을 받은 대표적인 대장암 치료제 중 하나다.

또한, ISU104는 동물모델에서 확인한 결과 두경부암 외에 유방암·대장암 등에서도 종양 성장 억제 효과가 확인된 바 있어 적응증 확장에 대한 가능성도 열려 있다.

이수앱지스 관계자는 “이번 미국 특허 등록으로 기술에 대한 지적재산권(IP) 포트폴리오를 확대해 나가고 기술의 보호와 진입 장벽을 높여 부가가치를 창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이를 계기로 향후 공동 연구개발 및 기술이전 등의 과정에서 한층 유리한 조건으로 협상을 진행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이수앱지스는 신약 개발 전문 기업으로, 글로벌 네트워크 확대를 위해 지난달 바이오 USA에 참가해 글로벌 제약사들과 다양한 비즈니스 형태의 가능성을 열어두고 미팅을 진행한 바 있다.

print

댓글 남기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