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리테일, 일반인 편의점 배달앱 ‘우딜’ 서비스 범위 전국 확대

출시 12일만에 배달원 5300명 모집..확대 위해 배달원 추가 확보 및 제휴 추진
GS리테일은 ‘우리동네딜리버리(이하 우딜)’를 31일 전국으로 확대한다고 밝혔습니다. 사진 | GS리테일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 | 편의점 GS25 배달 서비스 범위가 전국 가맹 점포까지 확대됩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배달 수요가 폭증한 데 따른 것입니다.

GS리테일은 ‘우리동네딜리버리(이하 우딜)’ 배달 가능 지역을 31일 전국으로 넓힌다고 밝혔습니다. 지난 19일 출시 당시 서울 지역에 한정했던 서비스 범위를 키우는 겁니다.

우딜은 자체 앱(응용 프로그램)을 다운받은 일반인들이 배달원으로 참여해 ‘요기요’에서 주문된 GS25 상품을 주문자에게 전달하는 배달 플랫폼 서비스입니다. GS리테일 자체 분석에 따르면 서비스 출시 후 12일 동안 모집된 우친은 5300명을 돌파했습니다.

성별 구성은 ▲남성 72.0% ▲여성 28.0%로 나타났습니다. 연령대 별로는 ▲30대 40.6% ▲40대 27.7% ▲20대 20.9% 순이었습니다. 가장 많은 배달을 완료한 우친은 52건을 수행했습니다. 서울에서 서비스 수요가 높은 지역은 관악구, 강남구, 동작구 순이었습니다.

전체 우딜 주문 건 중 23%가 우친을 통해 배달됐으며 나머지는 전문 라이더를 통해 이뤄졌습니다. 우친을 통한 배달 건 평균 소요 시간은 38분이었습니다.

GS리테일은 우친 모집을 촉진하고자 9월 한 달간 우친 배달 건에 대해 기존보다 1000원을 더한 3800원에서 4200원을 지급하기로 했습니다. 이에 더해 외부 업체와 연계 여부도 검토하고 있습니다.

전진혁 우리동네딜리버리 태스크포스팀장은 “출시 이후 짧은 시간동안 기대 이상의 우친 모집 성과를 내며 우딜 서비스 지역 전국 확대를 예상보다 앞당기게 됐다”며 “우딜 서비스가 진정한 플랫폼의 기능을 강화하기 위해 GS25뿐만 아니라 당사와 제휴를 희망하는 다수 외부 업체와의 제휴 연계 확대까지 검토하고 있다”고 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Distribution 유통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