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N] CJ대한통운, 온라인쇼핑 급증 따른 택배 물동량↑…‘매수’-하이

인더뉴스 김현우 기자ㅣ 하이투자증권은 1일 CJ대한통운(000120)에 대해 코로나19 사태가 예상보다 길어지면서 연말까지 택매물동량 성장률이 높은 수준을 유지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목표주가 21만원,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했다.

하준영 하이투자증권 연구원은 “실제로 2010년 이후 10% 수준에 머물던 택매물동량 성장률은 2020년 이후 20%를 상회하고 있다”며 “이러한 현상은 역기저효과가 발생하기 전인 연말까지 이어질 전망”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택배물동량이 택배업체들의 처리능력 이상으로 급증하면서 택배 업체의 가격결정력이 높아지고 있다”며 “따라서 국내 택배업체들의 ASP는 하락하더라도 마진이 개선되는 추세는 이어질 전망. 힘의 균형이 택배업체로 넘어왔기 때문”이라고 평가했다.

하 연구원은 “CJ대한통운은 택배시장의 압도적인 1위 사업자로 언택트 소비트렌드의 수혜가 예상된다”며 “3분기부터는 글로벌사업부문의 이익도 정상화될 전망”이라고 내다봤다.

이미지ㅣCJ대한통운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Economy 경제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