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레일 추석승차권 예매 다음주 8~9일로 연기

사회적 거리두기 시책 따라 시스템 조정
게티이미지뱅크

인더뉴스 이재형 기자ㅣ한국철도(코레일)가 추석 명절 승차권 예매일을 당초 예정됐던 2~3일에서 다음 주 8일과 9일로 연기한다고 1일 알렸습니다.

이는 추석 대수송기간(9월 29일~10월 4일) 동안 열차 내 창측 좌석만 발매하기로 결정한 데 따른 후속 조치입니다.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 시책에 맞춰 시스템을 조정하면서 불가피하게 예매를 연기한다고 코레일은 밝혔습니다.

경부선 등은 8일, 호남·전라선 등은 9일로 연기해 예매합니다. 다만 오늘(1일) 예매를 마친 노인, 장애인 등의 추석 승차권은 그대로 유효하며, 당초 6일로 예정됐던 결제 기한은 일주일 연기될 예정입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