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아울렛 가산점, 의류매장 직원 코로나19 확진 임시 휴점

지난달 31일까지 근무
현대백화점그룹 CI. 사진 | 현대백화점그룹

인더뉴스 남궁경 기자ㅣ현대아울렛 가산점이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으로 임시 휴점에 들어갑니다.

현대아울렛 가산점은 의류매장 직원 1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2일 임시 휴점에 들어간다고 이날 밝혔습니다.

 확진자는 지하1층 의류매장 직원입니다. 그는 지난달 31일까지 근무했으며 이날 오전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현대아울렛 가산점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고객 및 직원 안전을 위해 정부의 방역 지침에 따라 방역과 위생관리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며 “보건 당국과 협의 후 영업 재개 시기 등을 결정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Business 비즈니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