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정원, 프롭테크 벤처 기업과 협약…사무 공간 등 지원

케이에이비벤처스가 지원 대상..부동산 DB도 공유
한국감정원은 지난달 27일 본사에서 ‘한국감정원-케이에이비벤처스㈜ 업무협약식’을 체결했습니다. 사진ㅣ한국감정원

인더뉴스 이재형 기자ㅣ감정원이 자사 내부에서 출범한 IT기반 부동산 정보 서비스(프롭테크) 벤처기업과 다시 협약을 맺고 성장을 돕기로 했습니다.

한국감정원은 지난달 27일 사내 벤처 사업을 활성화하기 위해 케이에이비벤처스㈜(대표 박정민)와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3일 알렸습니다.

감정원은 이번 협약을 통해 케이에이비벤처스에게 산업공간을 1년간 무상 제공하고 개방형 부동산 데이터베이스인 테크빌을 기술 개발에 쓸 수 있도록 공개합니다. 케이에이비벤처스는 이 같은 협력을 통해 수익이 발생할 경우 감정원과 이익을 공유합니다.

케이에이비벤처스는 한국감정원이 내부 공모로 만든 사내벤처팀을 분사(Spin-off)시키면서 생긴 기업입니다. 이 기업은 부동산과 4차 산업기술을 융합한 스마트시티 플랫폼인 ‘윈도우뷰(WINDOW VIEW)’를 개발했는데요.

윈도우뷰는 360° VR영상이 적용돼 VR기기로 건물 층별 조망권과 내부구조를 확인할 수 있는 게 특징입니다. 케이에이비벤처스는 지난 1월 글로벌 테크놀로지 전시회인 CES 2020에 윈도우뷰를 출품한 바 있으며, 현재 이를 활용한 사업을 추진 중입니다.

감정원은 앞으로도 케이에이비벤처스가 발전을 지속할 수 있도록 도울 계획입니다. 과거에 감정원에서 사내벤처 기업이었던 ㈜리파인도 분사 후 중견기업으로 성장한 바 있습니다.

김학규 한국감정원 원장은 “케이에이비벤처스가 무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라며 “창업생태계를 조성해 좋은 일자리를 창출하는 등 사회적가치 실현하겠다”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Industry 산업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