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생명, 소액암 보장 강화…갑상선암 등 일반암에 포함

‘진심을품은찐건강보험’..입원 첫날부터 치료비 지급
사진ㅣ신한생명

인더뉴스 전건욱 기자ㅣ신한생명(대표 성대규)은 7일 그동안 소액암으로 분류됐던 암에 대한 보장을 강화한 ‘진심을품은찐건강보험’을 출시했다.

이 상품은 암의 기준을 확대해 갑상선암과 유방암, 전립선암, 기타피부암 등을 일반암 범위에 포함한 점이 특징이다. 뇌출혈과 급성심근경색증 진단금을 기본으로 뇌혈관질환과 허혈심장질환 진단금도 보장한다.

여기에 대상포진, 통풍, 특정 류마티스 관절염에 대한 진단비는 물론 재해골절 치료비, 응급실 내원진료비, 수술비 등도 보장한다. 입원 첫날부터 치료비를 지급한다는 점도 눈에 띈다.

이미 낸 보험료와 납입할 보험료를 더해 진단금으로 보장받을 수 있는 ‘올페이급여금’ 기능도 갖췄다. 고령자나 유병력자도 가입할 수 있도록 간편심사 상품도 동시에 내놨다.

신한생명 관계자는 “이 상품은 영업현장의 니즈를 반영해 암과 입원급부가 강화된 신규 건강보험”이라고 말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Finance 금융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