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N] KT, 통신부문 주도 실적 개선세 지속 전망…‘매수’-SK證

인더뉴스 김현우 기자ㅣ SK증권은 8일 KT(030200)에 대해 8월 부진한 주가 수익률에도 불구하고 하반기 통신부문 주도의 실적개선세가 이어질 것으로 예상하면서 목표주가 3만 5000원,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했다.

최관순 SK증권 연구원은 “KT의 8월 주가수익률은 0.4%에 불과했다. 경쟁사 대비 가장 낮은 수치”라며 “2분기 시장기대치를 상회하는 영업익을 기록했음에도 하반기 실적에 대한 우려가 반영된 것으로 판단된다. 코로나19 영향으로 BC카드, 부동산 등의 매출 부진이 예상되기 때문”이라고 진단했다.

최 연구원은 “그러나 9월 KT의 주가는 반등 가능성이 높다”며 “5G 주도의 무선부문 실적개선세가 이어질 전망이고 현대에이치씨엔 인수를 자회사 스카이라이프가 성공할 경우 유료방송 시장 내 경쟁력은 더욱 강화될 것이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그러면서 “올해 EPS는 전년보다 28.9%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주당 배당금도 전년보다 증가한 1200원을 예상한다”며 “현주가 대비 배당수익률은 5% 상회해 주가의 하방은 충분히 확보했다는 판단”이라고 덧붙였다.

KT 사옥. 사진 | KT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Economy 경제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