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25, 몽골 진출 본격화…내년 현지에 50개 점포 문 연다

숀콜라이 그룹과 최종 계약 체결..내년 상반기 1호점 개점 목표
GS리테일은 몽골 숀콜라이 그룹과 지난 8일 몽골에 GS25 편의점을 전개하는 내용이 담긴 본계약 체결식을 각 회사 본사에서 실시간 영상을 통해 진행했다고 9일 밝혔습니다. (왼쪽부터) 한경수 GS리테일 상무, 오진석 전무, 허연수 부회장, 조윤성 사장, 김성기 상무. 사진 | GS리테일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 | 국내 편의점 업계 1위 GS25가 베트남에 이어 몽골 진출을 선언했습니다.

GS리테일은 몽골 숀콜라이 그룹과 지난 8일 몽골에 GS25 편의점을 전개하는 내용이 담긴 본계약 체결식을 각 회사 본사에서 실시간 영상을 통해 진행했다고 9일 밝혔습니다.

내년 상반기 중 몽골 수도 울란바토르에 1호점을 시작으로 50개 점포를 연다는 계획입니다. 제휴 형태는 GS리테일이 로열티를 받는 ‘마스터프랜차이즈’ 방식입니다.

숀콜라이 그룹은 몽골 재계 2위로 주요 산업별로 12개 자회사를 갖고 있습니다. GS리테일은 숀콜라이 그룹이 주류, 음료 시장 점유율 70%를 가진 식음료 제조사 인프라를 보유하고 있어 유통업에 대한 이해도가 높아 시너지를 노릴 수 있을 것으로 봤습니다.

GS리테일은 숀콜라이 그룹과 지난 1월 처음으로 양해각서(MOU)를 체결한 이후 사업 타당성 검토를 거쳐 이번에 최종 계약을 완료했습니다. 회사 관계자는 “성공적 베트남 진출에 이어 몽골을 기반 삼아 동남아시아로 뻗어 나간다는 계획”이라며 “국내에서 성공을 거둔 생활 밀착형 서비스를 현지에 맞게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김성기 GS25 지원부문장은 “GS25는 순수 국내 토종 브랜드 편의점으로 성장해 이제는 로열티를 받으며 세계로 수출하는 브랜드가 됐다”며 “GS25가 지난 30년 간 성장을 거듭하며 체득한 비결을 활용해 몽골 내 독보적인 사업 인프라를 확보한 숀콜라이 그룹과 함께 성공적인 현지 모델을 구축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Company 기업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