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카드, 4500억 규모 그린본드 발행

친환경차량 대상 카드결제서비스 제공
현대카드 여의도 본사 전경. 사진ㅣ현대카드

인더뉴스 전건욱 기자ㅣ현대카드가 국내 기관투자자들을 대상으로 4500억원 규모의 그린본드를 발행했습니다. 그린본드는 발행대금 용도가 친환경 사업 투자에 제한된 채권입니다.

10일 현대카드에 따르면 조달된 자금은 현대·기아차의 친환경 차량 판매에 대한 금융서비스를 제공하는데 쓰일 예정입니다. 만기는 1년 2개월에서 10년입니다.

현대카드 관계자는 “정기적으로 그린본드를 발행해 정부의 친환경 자동차 정책과 국내 ESG채권 활성화에 앞장설 방침”라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Economy 경제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