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캐치] 대림산업, 분할·지주사 체제 전환…‘옥상옥’ 지배 구조 재현?

지주사 ‘디엘’과 사업회사 ‘디엘이앤씨’, ‘디엘캐미칼’ 신설
대림 “사업 분리 시 기업 가치↑”..총수 경영권 강화 가능성 높아
대림산업 본사. 이미지ㅣ연합뉴스

인더뉴스 이재형 기자ㅣ대림산업이 회사를 건설·석유화학 분야를 분할하고 지주사 체제로 전환을 결정한 가운데, 분할 이유에 대한 관심이 집중되고 있습니다. 회사측은 기업가치를 높이기 위한 조치라고 했지만 그간 그룹 지분이 부족했던 이해욱 회장의 지배력을 강화하는 게 실제 목적이라는 분석도 나옵니다.

◇ 대림 “지주사 체제 도입해 사업성 높이고 지배구조 투명화”

대림산업은 지난 10일 이사회에서 회사를 지주회사인 ‘디엘’과 사업회사인 ‘디엘이앤씨’, ‘디엘케미칼’로 분할하기로 의결했습니다.

새로 설립되는 디엘이앤씨는 건설회사, 디엘케미칼은 석유화학회사입니다. 대림산업의 건설사업부와 유화사업부를 각각 분리해 회사를 만들겠다는 건데요.

디엘과 디엘이앤씨는 대림산업의 주식을 44 대 56의 비율로 분할해 상장회사로 갈라서고 디엘캐미칼은 디엘의 100% 자회사로 종속됩니다. 시가총액상 규모는 디엘은 1조4000억원, 디엘이앤씨는 1조8000억원입니다.

대림산업은 오는 12월 4일 임시주주총회에서 이 안건을 통과시키고 내년 1월 1일 지주회사를 출범한다는 계획인데요. 계획대로 된다면 이해욱 대림산업 회장이 지배하고 있는 대림코퍼레이션은 대림산업보다 규모가 작은 세 회사(디엘·디엘이앤씨·디엘케미칼)를 주식으로 지배하는 체제가 됩니다.

대림 입장에선 앞으로 약 3개월 동안 주주들의 찬성표를 확보해놔야 합니다. 대림산업의 1대주주는 지분 23.1%를 보유한 대림코퍼레이션과 특수관계인이지만 2대주주인 국민연금의 지분 12.7%와 외국인 지분 40.6%를 합하면 과반을 넘기 때문입니다.

대림산업은 기업분할이 기업가치를 높이는 결정으로 주주들의 동의를 얻을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대림산업 관계자는 “건설과 유화를 분리하지 않아 기업가치가 저평가되고 있다는 시장의 의견을 반영했다”며 “또 지주사로 지배구조가 개편되면 지배구조가 투명하게 바뀌는 장점도 있다”고 말했습니다.

총수 지배력 넓히는 옥상옥지분구조, 대림에서 재현되나

대림산업의 분할·지주사 체제 전환에 대한 시장의 반응은 엇갈립니다. 특히 주가 급락이 아쉬운 대목으로 꼽히는데요. 주식기업분할 결정이 알려지고 다음날인 11일 오전 9시 30분께, 대림산업 주식은 전 거래일보다 8.62% 내린 8만 4800원에 거래됐습니다. 대림산업 우선주도 같은 시간 12.89% 하락했는데요.

증권전문가들은 대림산업이 지주사 전환을 통해 어떤 기업 가치를 창출할 수 있는지 분명하게 밝히지 않은 게 아쉽다고 지적했습니다. 경영 방침이 급격하게 변하면서 주주들의 투자 판단이 흔들린 게 주가 급락으로 이어졌다는 분석입니다.

성정환 현대차증권 연구원은 “그동안 건설·화학 사업가치 및 자산가치에 대한 현저한 저평가가 해소될 계기가 마련됐다는 점은 긍정적이나 주주환원정책에 대한 구체적인 언급이 없는 것은 실망스러운 요소”라고 말했습니다.

사내이사에서 물러난 이 회장이 경영권을 강화하는 게 기업 분할의 실제 목표라는 지적도 나왔습니다.

김기룡 유안타증권 연구원은 “이해욱 회장 입장에서 대림산업 지배구조 개편의 핵심 목표는 지배력 강화에 맞춰져 있을 것”이라며 “지주회사 전환 시, 자사주 활용과 현물출자를 통해 최대주주의 지배력을 높일 수 있다”고 말했는데요.

과거 재계에서 비슷한 선례가 있습니다. SK그룹은 SK주식회사가 지주회사였는데, 최태원 회장의 SK C&C가 SK주식회사의 주식을 확보해 지배하는 이른바 ‘옥상옥’ 지배구조를 형성했습니다. 이후 2015년 SK C&C는 SK주식회사를 흡수 합병했지요.

대림코퍼레이션도 덩치가 큰 대림산업을 직접 지배하기보다는 모기업에서 파생한 지주회사를 중간에 끼워 이를 대신 지배하는 선택을 할 수 있습니다. 과거 대림 코퍼레이션은 대림 H&L, 대림 I&S과 합병하고 이 회장의 대림 코퍼레이션에 대한 지분을 52%까지 끌어올린 바 있습니다. 향후 대림코퍼레이션과 디엘을 합병할 가능성이 제기되는 이유입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Industry 산업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