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젠텍, 코로나19 중화항체 검사키트 국내 판매…백신 개발 ‘탄력’

인더뉴스 박경보 기자ㅣ수젠텍(253840)이 코로나19 중화항체 검사키트를 국내에 본격 판매한다. 이에 따라 국내 치료제 업체들의 코로나19 백신 및 혈장치료제 개발도 한층 탄력을 받게 될 전망이다.

수젠텍은 진단 및 의료기기 전문 유통사인 웅비메디텍과 코로나19 중화항체 검사키트 항체 검사키트의 국내 판매 계약을 맺었다고 15일 밝혔다. 중화항체는 코로나19 등 바이러스를 무력화시키는 체내 항체를 말한다.

중화항체 검사키트는 코로나19 백신 접종자들에게 면역력이 생성됐는지 판별할 수 있기 때문에 백신 개발에 필수적이다. 특히 항체 및 혈장치료제의 검증도 가능해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도 시장 성장성이 클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수젠텍이 개발한 중화항체 검사키트는 특정 항체가 코로나19 감염을 어느 정도 무력화할 수 있는지 비율(%)과 수치로 정량화가 가능하다. 이를 통해 중화항체 생성 여부를 빠르게 알 수 있다는 게 수젠텍의 설명이다.

현재 국내 백신 및 치료제 개발 업체들이 중화항체 생성 여부를 알기 위해서는 생물 안전 3등급(BL3) 실험실에서 배양 후 RNA를 확보해야 하기 때문에 4~5일이 소요된다. 반면 수젠텍의 중화항체 검사키트는 2시간 안에 결과를 바로 얻을 수 있어 백신 개발에 드는 시간을 크게 단축할 수 있다.

수젠텍 관계자는 “중화항체의 양을 효소 면역분석 방식으로 측정하기 때문에 효소 면역분석 장비를 갖춘 종합병원, 검진센터 및 연구소 등에서 사용할 수 있다”며 “향후 코로나19 백신이 개발되면 백신 투여 전과 후의 효능 확인이 가능하고, 항체 및 혈장치료제의 효능을 치료단계에서 확인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수젠텍은 중화항체 진단키트 미국 시장 진출을 위해 지난 8월 미국의 유전자 분석 및 유전자치료제 전문회사인 ‘아벨리노랩’과 제휴를 체결한 바 있다. 아벨리노랩은 수젠텍의 중화항체 진단키트 미국 FDA 승인을 추진하고 있다.

지난 8월 6일 열린 진단사업 전략 기업설명회에서 손미진 수젠택 대표가 발표하고 있다. 사진ㅣ수젠텍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Economy 경제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