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G손보, 임금 동결…2020년 임단협 타결

코로나 극복·지속 성장에 勞使 공감
지난 14일 역삼동 MG손해보험 본점에서 열린 ‘2020년 임금·단체협약 조인식’에서 박윤식 대표(왼쪽 다섯번째)와 이재진 전국사무금융서비스노동조합 위원장(오른쪽 네번째), 김동진 전국사무금융서비스노동조합 MG손보 보험지부 위원장(왼쪽 네 번째)이 ‘임금 동결’에 합의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습니다. 사진ㅣMG손해보험

인더뉴스 전건욱 기자ㅣMG손해보험(대표 박윤식)이 ‘2020년 임금·단체 협약(이하 임단협)’을 타결했습니다.

15일 MG손보에 따르면 노사는 계속되는 코로나19 위기를 함께 극복하고 지속적인 성장을 이어가기 위해 올해 ‘임금 동결’에 합의했습니다.

이번 임단협은 지난 14일 서울시 강남구 역삼동 본점에서 박윤식 대표와 이재진 전국사무금융서비스노동조합(이하 사무금융노조) 위원장, 김동진 사무금융노조 MG손보 보험지부 위원장 등 여러 관계자가 참석한 ‘2020년 임금·단체협약 조인식’에서 이뤄졌습니다.

이 자리에서 양측은 최근의 대내외 어려움에 공감하고, 상호 신뢰와 존중을 바탕으로 상생과 화합의 노사문화를 유지해 나가기로 약속했습니다.

MG손보 관계자는 “노사 임금동결 합의라는 자구노력을 바탕으로 코로나 위기를 극복하고 더욱 힘차게 미래로 도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Finance 금융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