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금융, 예보와 소외이웃에 우리행복상자 2000개 지원

우리 농가 생산품 먹거리로 키트 구성..전국 40여개 복지관에 전달
우리금융그룹과 예금보험공사는 홀로 계신 어르신들이 따뜻한 한가위를 보낼 수 있도록 우리 농산품으로 채워진 우리행복상자 2000개를 지난 15일 독거노인종합지원센터에 전달했습니다. 이를 기념해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오른쪽), 김현미 독거노인종합지원센터장(가운데), 위성백 예금보험공사 사장이 우리행복상자 전달식 사진 촬영을 하고 있습니다. 사진ㅣ우리금융그룹

인더뉴스 유은실 기자ㅣ우리금융그룹은 예금보험공사와 함께 홀로 계신 어르신들이 따뜻한 한가위를 보낼 수 있도록 지난 15일 독거노인종합지원센터를 방문해 우리행복상자 전달식을 가졌습니다.

우리행복상자는 복지시설 휴관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독거 어르신들을 위해 찰보리쌀, 김, 장아찌, 약과 등의 먹거리 10가지로 구성됐습니다. 우리은행 임직원들은 추석 전 2000개의 우리행복상자를 독거노인종합지원센터 산하 전국 40여개 노인복지시설에 전달할 예정입니다.

우리금융그룹은 한국농공상융합형중소기업연합회 추천으로 코로나19와 수해 등으로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우리 농가의 농산품으로 구성했습니다. 이를 통해 농민들이 경제적 어려움을 덜 수 있도록 지원해 국가 재난·재해 극복에도 동참하겠다는 계획입니다.

손태승 우리금융 회장은 “이번 지원으로 홀로 계신 어르신들이 따뜻한 추석을 보낼 수 있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우리금융그룹과 예금보험공사는 우리 주변의 이웃이 어려운 시기를 겪을 때 힘을 보태고 금융의 사회적 책임 실현을 위해 함께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해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Finance 금융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