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건설-인바디, 강남에 홈 헬스케어 체험공간 오픈

IoT와 건강기능 결합한 IoHT 기술 공개
건강 진단, 원격의료 체험..연구공간도 마련
SK건설과 인바디는 지난 15일 서울시 강남구 논현동 인바디 본사 1층에 건강한 주거환경 구축을 위한 ‘홈 IoHT 랩’을 오픈했습니다. 이날 오픈식에 참여한 전승태 SK건설 건축주택사업부문장(왼쪽 네번째)과 차기철 인바디 대표이사(왼쪽 세번째)가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습니다. 사진ㅣSK건설

인더뉴스 이재형 기자ㅣSK건설이 체성분 분석 세계 1위 기업인 인바디(InBody)와 함께 강남에 원격 진료 등 첨단 헬스케어를 체험할 수 있는 공간을 마련했습니다.

SK건설은 지난 15일 인바디와 함께 서울 강남구 논현동에 있는 인바디 본사 1층에 ‘홈 IoHT 랩(Home Internet of Health Things LAB)’을 오픈했다고 16일 알렸습니다.

홈 IoHT 랩은 사물인터넷(IoT) 기술에 건강 기능을 결합한 ‘IoHT(Home Internet of Health Things)’ 기술과 SK건설의 지능형 환기시스템이 구현된 공간입니다. 이곳에선 체성분, 운동 능력 등 현재 건강상태를 진단받고 개인별 맞춤 운동 프로그램과 식단 정보를 제공 받을 수 있습니다.

홈 IoHT 랩에는 생체 징후 원격 모니터링과 각종 건강 교육 서비스가 가능한 인프라도 구축돼 원격진료 시대를 대비한 토탈 헬스케어를 경험해볼 수 있습니다. 이 같은 서비스는 사전 예약을 통해 관람 및 체험이 가능합니다.

SK건설과 인바디는 이번 랩 구축을 통해 미래 주거공간에 대한 연구를 지속할 방침입니다. 카이스트, 스타트업 등 산학협력 및 연구개발 공간으로도 활용합니다.

SK건설과 인바디가 공동 개발한 입주민 건강관리를 위한 웨어러블 기기. 이미지ㅣSK건설

한편 SK건설은 인바디와 함께 건강한 주거환경을 구축하기 위한 서비스를 지속 개발 중입니다. 지난해 말에는 운서 SK뷰 스카이시티 단지의 커뮤니티시설에 기초체력 검사장비와 공압식 운동장비 등을 갖춘 인바디룸을 마련했습니다.

이 단지에는 손목에 착용할 수 있는 밴드 형태의 웨어러블 기기를 인바디와 함께 개발하고 도입했습니다. SK뷰 입주민은 이 기기를 통해 체지방률과 기초대사량, 수면 패턴 등 개인 건강정보와 인바디에서 확보한 체성분 데이터를 살펴볼 수 있습니다.

전승태 SK건설 건축주택사업부문장은 “우수한 기술력을 보유한 기업과 지속적인 기술협약을 통해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할 것”이라며 “차별화된 상품개발로 SK뷰 고객 삶의 질을 제고하고, 새로운 주거문화를 선도해 나아갈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Industry 산업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