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제맥주제조기 LG 홈브루 7월 판매량 ‘껑충’

1년만에 판매량 4배 늘어..“‘집콕 가전’ 대열에 합류”
LG 홈브루. 사진 | LG전자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 | LG전자가 출시한 캡슐형 수제맥주제조기 ‘홈브루’ 판매량이 늘고 있습니다.

16일 LG전자에 따르면 지난 7월부터 8월까지 홈브루 판매량은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50% 이상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올해 7월만 놓고 보면 1년만에 판매량이 4배 이상 늘었습니다.

LG전자 관계자는 “지난 7월 기존 제품보다 가격을 낮춰 출시한 100만 원대 홈브루는 더욱 많은 소비자가 제품을 경험하는 계기가 됐다”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집에 머무는 시간이 늘면서 홈술을 즐기는 소비자들에게 홈브루는 집콕 가전의 대열에 합류했다”고 말했습니다.

홈브루는 세계 최초 캡슐형 수제맥주제조기로 직접 만드는 것보다 쉽게 집에서 맥주를 만들 수 있습니다. 제품에 캡슐형 맥주 원료 패키지와 물을 넣으면 알아서 발효부터 숙성, 보관까지 맥주 제조가 진행됩니다.

LG전자는 홈브루에 ▲상황에 따라 컴프레서 동작을 조절하는 인버터 기술 ▲발효에 필요한 온도와 압력을 자동으로 제어하는 기술 ▲맥주 보관과 숙성을 위한 최적 온도를 자동으로 유지하는 기술 등 생활가전 기술을 집약했습니다. 위생 관리 차원에서 전문 관리자가 방문해 세척하는 ‘케어솔루션’도 운영합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Tech 테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