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N] 헬릭스미스, 대규모 자금조달 반복에 52주 신저가 ‘털썩’

인더뉴스 데이터뉴스팀ㅣ 헬릭스미스가 또 다시 대규모 유상증자를 실시한다는 소식에 급락세다.

18일 오전 10시 8분 기준 헬릭스미스는 전일 대비 17.05% 하락한 4만3300원을 기록하고 있다. 장중 한때 20% 넘게 폭락하기도 했다.

전날 장 마감 후 회사는 2817억원 규모의 주주배정 후 실권주 일반공모 방식 유상증자를 결정했다고 공시했다. 자금 조달 목적은 시설자금, 운영자금, 채무상환자금 등이다.

신주의 예정 발행가는 3만8150원이고, 신주배정 기준일은 오는 10월 12일, 청약예정일은 12월 3~4일 양일간 이뤄진다.

헬릭스미스는 지난해 8월에도 증자를 통해 1496억원을 시장에서 조달한 바 있다. 당시에도 기존 주주 등을 대상으로 자금을 수혈했다. 올해 초에는 800억원 규모의 사모 전환사채(CB)를 발행하며 자금을 끌어들였다.

이미지ㅣ게티이미지뱅크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Economy 경제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