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카드, ‘데이터 품질인증’ 부문 최고등급 획득

데이터 표준 등 7가지 항목서 정합률 99.99% 기록
이동철 KB국민카드 사장(왼쪽)이 지난 21일 오후 서울 중구 한국데이터산업진흥원에서 열린 데이터 품질 인증패 수여식에서 ‘데이터 품질 인증’ 최고등급인 플래티늄 등급 인증패를 들고 민기영 한국데이터산업진흥원장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습니다. 사진ㅣKB국민카드

인더뉴스 전건욱 기자ㅣKB국민카드(사장 이동철)의 ‘상품 처리 시스템(계정계)’이 한국데이터산업진흥원이 실시한 데이터 품질 심사에서 ‘데이터 품질 인증’ 부문 최고 등급인 플래티늄 등급을 획득했습니다.

데이터 품질 인증은 미래창조과학부 산하 한국데이터산업진흥원이 기관이나 기업의 데이터 품질 수준을 평가해 인증하는 제도입니다.

22일 KB국민카드에 따르면 상품 처리 시스템은 카드 결제 승인, 카드 이용 내역 등 각종 카드 관련 거래 데이터가 수집·생선되는 원천 시스템입니다. 데이터 저장소나 빅데이터 시스템 등 분석계 시스템 처리 결과에 영향을 미치는 것이 특징입니다.

이번 인증과 관련해 KB국민카드는 지난 7월부터 두 달여간 약 6조건 이상의 상품 처리 시스템 데이터에 대해 ▲데이터 표준 ▲업무 규칙 ▲데이터 패턴 ▲허용 범위 ▲코드값 ▲무결성 ▲표준 정의 등 데이터 품질에 영향을 주는 요소들을 종합적으로 심사받아 정합률 99.9%를 기록했습니다.

품질 등급은 플래티늄, 골드, 실버 등 3개 등급으로 나뉘며 플래티늄 등급은 데이터 정합률이 99.97% 이상인 경우에 부여됩니다.

KB국민카드 관계자는 “마이데이터 등 데이터 관련 신사업 추진 시 고객과 다양한 파트너사들로부터 신뢰받을 수 있도록 데이터 품질 경쟁력을 최고 수준으로 향상시킬 계획”이라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Finance 금융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