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KOMEA, 러시아 조선해양·수산 산업단지 개발 맞손

정보공유, 현지 협조, 시범사업 발굴 등 협력
경상남도 진주에 있는 LH 본사 전경. 사진ㅣLH

인더뉴스 이재형 기자ㅣLH가 조선 시장이 확장 중인 러시아에 관련 산업단지를 조성하기 위해 공업협동조합과 손을 잡았습니다.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23일 경남 진주시에 있는 LH본사에서 한국조선해양기자재공업협동조합(이하 KOMEA)과 ‘러시아 조선해양·수산 산업단지 개발 업무협력 협약’을 체결했습니다.

이번 협약은 러시아 산업정책과 상선·어선 건조 수요가 늘고 있는 현지 시장 변화에 대응하고자 마련됐습니다. 러시아는 극동지방 조선소의 현대화 사업을 추진 중이며 2015년부터 러시아에서 선박을 만드는 외국기업에 관세 혜택을 부여하고 있는데요.

이에 국내 관련 기업의 러시아 진출을 돕기 위해 LH의 산업단지·도시·주택 개발사업 역량과 KOMEA의 조선해양산업 경험, 기술력, 글로벌 네트워크 역량을 연계하기로 했습니다.

양 기관은 앞으로 ▲러시아 현지 진출전략, 전문지식, 네트워크 등 정보공유 ▲현지 정부 및 관계기관과 협조체계 구축 ▲시범사업 발굴 및 실행 등에 협력할 계획입니다.

LH가 러시아에서 최근 추진 중인 사업과의 시너지도 기대됩니다. LH는 최근 즈베즈다 조선소가 위치한 연해주 볼쇼이카멘 지역에서 스마트시티 사업을 추진하기 위한 기본구상 용역을 착수한 바 있습니다.

이용삼 LH글로벌사업본부장은 “이번 협약은 러시아 조선해양·수산 산업단지 개발의 발판을 마련하는 것”이라며 “LH는 국내 기업이 안정적으로 러시아에 진출하고 글로벌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도록 국내 최대 건설 공기업으로서의 역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Industry 산업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