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금융 “디지털 생태계의 중심은 ‘고객’ 입니다”

DT로드맵 고도화 계획 수립..은행·보험 ‘고객여정’ 분석
김광수 회장 “고객감동 넘어 고객에 집착하는 비즈니스”
지난 23일 서울 중구 소재 NH농협금융지주 본사 회의실에서 개최된 ‘2020년 제4차 농협금융 DT추진 최고협의회’에서 김광수 NH농협금융 회장이 회의를 주재하고 있습니다. 사진 ㅣNH농협금융지주

인더뉴스 유은실 기자ㅣNH농협금융지주가 디지털전환(DT) 고도화 계획 중심 키워드로 ‘고객’을 내걸었습니다. 농협금융은 전사 디지털 생태계의 정체성, 인프라, 지원동력을 고객으로 연결하는 ‘DT로드맵 고도화’ 계획을 발표했습니다.

NH농협금융은 지난 23일 서울 중구 소재 본사 화상회의실에서 계열사 대표가 참여하는 ‘2020년 제4차 농협금융 DT추진 최고협의회’를 개최해 DT추진상황을 점검했습니다. 이날 회의는 사회적 거리두기 상황을 감안해 화상회의로 진행됐습니다.

이번 협의회는 ‘사람 중심의 디지털 농협금융’이라는 비전을 달성하겠다는 김광수 회장의 의지를 담아 이례적으로 은행, 생명보험, 손해보험, 증권, 캐피탈, 저축은행의 CEO, CDO, CMO, CIO와 관련 부서장 등이 대거 참여했으며 계열사별 현안 발표와 토론으로 진행됐습니다.

이날 논의된 DT로드맵 고도화 주요 반영사항은 계열사별로 정리됐습니다. 은행은 고객여정분석 프로젝트를 진행해 디지털 채널 고객의견 관리 프로세스를 정립하고 농협생명은 고객여정 100%를 디지털화하고 디티절 헬스케어 플랫폼을 구축할 계획입니다.

손해보험은 디지털화를 통한 고객중심 채널을 운영하고 관련 상품을 출시합니다. 농협 증권도 데이터 분석을 통한 고객 중심 솔루션 체계를 구축하겠다는 방침입니다.

농협금융은 수립된 DT로드맵 고도화 계획에 따라 DT과제를 조정하고 내년도 사업계획RHK 조직개편에 반영해 실행력을 제고하기로 했습니다.

이날 회의에서 김광수 회장은 “농협금융 DT가 본궤도에 올라 순항하고 있으나 이제는 고객접점, 고객경험을 둘러싼 금융서비스 회사 간의 치열한 경쟁이 전개될 것”이라며 “고객중심, 고객감동을 넘어 고객에 집착한다는 소리를 듣는 수준으로 비즈니스 모델을 만들어 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마이데이터 사업이 본격 시행되면 금융사의 경쟁력이 완전히 드러날 것”이라며 “마이데이터 사업의 철저한 준비와 함께 일하는 방식과 속도에 있어서도 고객 기대와 경쟁사 속도보다 반보(半步) 앞서가는 영선반보(領先半步)의 자세를 가져달라”고 당부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Finance 금융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