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사기 예방나선 IBK기업은행…‘메신저 피싱 주의’ 알림 발송

메신저 피싱 피해 사례 급증…“본인 요청인지 반드시 확인해야”
사진ㅣ게티이미지뱅크

인더뉴스 유은실 기자ㅣIBK기업은행이 금융사기 피해 예방에 나섰습니다. 지난 24일 거래 고객들에게 ‘메신저 피싱 주의 알림’ 카카오톡 메시지와 ‘메신저 피싱 예방 안내’ 이메일을 발송했습니다.

메신저 피싱은 카카오톡과 같은 메신저를 이용한 피싱으로, 지인의 아이디를 도용해 긴급 송금, 대출금 상환 등 금전을 요구하는 금융사기입니다. 최근 가까운 가족이나 친구의 아이디로 송금을 요구하는 사례가 증가하고 있습니다.

기업은행은 메신저 피싱 피해가 많이 발생하고 있는 50대 여성 고객에게 카카오톡 메시지를, 이메일 수신을 동의한 모든 고객에게 이메일을 발송했습니다. 메신저 피싱의 주요 수법과 주의를 당부하는 내용이 담겼습니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금전을 요구하는 전통적인 수법과 달리 신분증이나 신용카드 사진, 계좌 비밀번호, OTP번호 등 개인정보를 요구하는 사례가 급증하고 있다”며 “피해자가 알아차리지 못한 사이 통장개설, 대출실행 등이 이뤄지고 있어 피해가 더욱 크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지인에게 이와 같은 메시지를 받으면 전화를 통해 본인 요청이 맞는지 반드시 확인해야 한다”고 덧붙였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Finance/Economy 금융/경제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