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안마의자 ‘힐링미’ 신제품…음성인식 적용

가격 440만 원..‘집콕’ 수요 겨냥
LG전자는 29일 음성인식 기능을 갖춘 안마의자 ‘힐링미 몰디브’를 출시한다고 이날 밝혔습니다. 사진 | LG전자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 | LG전자가 ‘집콕’ 수요를 겨냥해 안마의자 신제품을 내놨습니다.

LG전자는 29일 음성인식 기능을 갖춘 안마의자 ‘힐링미 몰디브’를 출시한다고 이날 밝혔습니다. 사용자 체형에 맞춘 안마기능을 추가했습니다. 가격은 일시불 기준 440만 원으로 책정했습니다.

신제품은 목부터 허리까지 이어지는 척추 모양에 맞춘 S자형 프레임과 허리부터 엉덩이에 이르는 모양에 맞춘 L자형 프레임을 신제품에 적용했습니다. 기존 제품은 안마 부위가 목부터 엉덩이까지지만 신제품은 허벅지까지 넓어졌습니다.

안마의자는 사용자 어깨높이를 자동으로 인식하고 사용자는 어깨 폭을 3단계로 조절할 수 있습니다. 또 다리 길이에 따라 안마의자가 자동으로 움직입니다.

음성인식 기능도 적용됐습니다. 안마 코스나 안마 세기 등을 명령할 수 있습니다. 이밖에 온열시트, 블루투스 스피커, 스마트폰 충전용 USB포트 등 부가기능도 적용했습니다. 제품을 저소음으로 설계해 안마에 집중할 수 있도록 했습니다.

류재철 H&A사업본부 리빙어플라이언스사업부장 부사장은 “집에 머무는 시간이 늘어나고 건강을 챙기려는 수요가 커지면서 안마의자가 온 가족을 위한 건강 가전으로 자리 잡고 있다”며 “다양한 편의 기능을 바탕으로 마음마저 편안하게 하는 제품과 서비스를 지속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Tech 테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