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게이밍 모니터 ‘울트라기어’ 알리는 게임 대회 연다

‘LG 울트라기어 페이스오프’..FPS 게임 ‘발로란트’로 진행
LG전자는 다음 달 3일 게임 대회 ‘LG 울트라기어 페이스오프(Face-Off)’를 개최한다고 29일 밝혔습니다. 사진 | LG전자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 | LG전자가 게이밍 모니터 ‘울트라기어’ 홍보 활동을 확대합니다. 게임 대회를 직접 열고 제품이 가진 성능을 알리기로 했습니다.

LG전자는 다음 달 3일 게임 대회 ‘LG 울트라기어 페이스오프(Face-Off)’를 개최한다고 29일 밝혔습니다. 대회는 온라인으로 진행되며 방송 플랫폼 ‘트위치(Twitch)’에서 활동하는 게이머 20여 명이 참가합니다.

대회 종목은 1인칭 슈팅(FPS)게임 ‘발로란트(Valorant)’입니다. 참가자들은 울트라기어 게이밍 모니터를 사용해 경기를 치릅니다. 경기는 LG전자 글로벌 유튜브 채널과 울트라기어 트위치 채널에서 생중계됩니다.

LG전자는 대회 일주일 전 공개되는 홍보영상과 대회 생중계 및 하이라이트 영상을 보는 시청자에게 경품을 제공합니다. 울트라기어 게이밍 모니터 10대, 게임 유통 플랫폼 ‘스팀(STEAM)’ 상품권 1000여 장 등 총 4만 8000 달러 규모로 준비했습니다.

LG전자 관계자는 이번 대회를 열게 된 배경으로 “소비자 취향을 고려해 게임 대회를 직접 개최하고 울트라기어가 가진 성능을 알리는 취지”라고 했습니다. 시장조사업체 IDC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 게이밍 모니터(120Hz 이상) 시장은 500만 대 규모로 전년 동기 대비 1.5배 이상 커졌습니다. LG전자 상반기 출하량도 이미 지난해 연간 출하량을 넘어섰습니다.

장익환 LG전자 IT사업부장 전무는 “보다 많은 고객에게 울트라기어가 가진 성능을 알리는 다양한 마케팅을 펼치며 게이밍 모니터 시장을 선도할 것”이라고 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Tech 테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