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세계 최대 통신 전시회서 ‘유무선 10기가급’ 솔루션 선봬

온라인으로 진행된 브로드밴드월드포럼 2020 참가
KT 광화문 사옥. 사진 | 인더뉴스 / 권지영 기자

인더뉴스 권지영 기자ㅣKT(대표이사 구현모)는 13일부터 15일까지 온라인으로 개최되는 ‘브로드밴드월드포럼2020(Broadband World Forum 2020, 이하 BBWF2020)’에 참가해 유무선 10 기가(Giga) 인터넷 솔루션을 선보입니다. BBWF2020은 세계 최대 유선 통신 전시회입니다.

KT가 BBWF2020에서 선보인 솔루션은 코로나19시대가 요구하는 언택트 환경구축을 위한 KT만의 차별화된 기술입니다. 기존에 이용하고 있는 유무선 인프라를 활용해 10기가급 인터넷을 서비스할 수 있는 고정 무선 접속 기술(Fixed Wireless Access, FWA)과 동선으로 기가급 인터넷을 제공하는 기가와이어(Giga Wire) 등입니다.

이번 전시회는 코로나19로 국내 장비의 콘택트 중심으로 이뤄졌던 해외 시장 공략의 문이 닫혀진 상황에서도 버츄얼 전시회의 형식으로 진행됩니다.

KT는 이번 BBWF2020에 전시 중인 기술과 솔루션들은 2020년도 과기정통부·한국정보화진흥원의 ‘10Giga 인터넷 상용화 촉진사업’을 기회로 국내 중소기업과 협력해 성공적으로 개발했습니다.

이종식 KT 인프라연구소장(상무)은 “KT의 10GiGA급 유무선 인프라 솔루션은 B2B, B2C 시장에서 국내 장비 산업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는 우수한 기술들”이라며 “앞으로 10GiGA 인터넷 등 KT의 차별화된 기술에 AI기술을 접목해 보다 차별화되고 안정화된 서비스로 국내와 해외 고객에게 제공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Tech 테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