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그룹 20년 만에 총수 교체…정의선, 신임 회장 됐다

현대차 기아차 현대모비스 3사 이사회 열고 선임..정몽구 회장은 명예회장 추대
정의선 신임 회장 취임 메시지로 “고객, 인류, 미래, 나눔” 그룹 혁신 지향점 제시
정의선 현대자동차그룹 신임 회장. 사진 | 현대자동차그룹

인더뉴스 권지영 기자ㅣ현대자동차그룹의 ‘정의선 시대’가 열렸습니다. 정의선 회장 취임으로 3세 경영 체제가 본격화되면서 현대자동차그룹은 20년 만에 총수가 교체됐습니다.

현대자동차그룹은 14일 오전 임시 이사회를 화상으로 열고 정의선 신임 회장의 선임건을 보고했습니다. 각 사 이사회는 전적으로 동의하고 지지 의사를 표명한 것으로 전해집니다.

◇ 정몽구 회장, 그룹 명예 회장으로 추대..정의선, 미래 산업 생태계 주도할 듯

정몽구 회장은 그룹 명예회장으로 추대됐습니다. 정 명예회장은 현대자동차그룹을 출범 10년 만에 세계 5위의 자동차 그룹으로 성장시키고, 글로벌 자동차산업 발전에 기여했습니다.

정의선 회장은 정몽구 명예회장의 경영철학을 계승하고, 미래 산업 생태계를 주도하는 리더십 확보에 역량을 집중할 것이란 기대입니다.

현대자동차그룹은 정의선 회장을 중심으로 미래의 새로운 장(New Chapter)을 열어 나가겠다는 의지를 명확히 했습니다. 코로나19 등 불확실한 경영환경을 극복하고, 인류의 더 나은 내일을 위해 함께 한다는 그룹 철학을 바탕으로 미래 핵심 기술과 역량을 보유한 그룹으로 거듭난다는 방침입니다.

정의선 회장은 이날 전세계 그룹 임직원들에게 밝힌 영상 취임 메시지를 통해 “고객”을 필두로 “인류, 미래, 나눔” 등 그룹 혁신의 지향점을 제시했습니다.

정의선 회장은 무엇보다 “현대자동차그룹의 모든 활동은 고객이 중심이 돼야 하며, 고객이 본연의 삶에 집중할 수 있도록 도움을 드려야 한다”며 “고객의 다양한 목소리에 귀기울여 소통하고 배려하는 마음이 기본이 돼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평소 지론인 고객 존중, 고객 행복이라는 가치의 새로운 창출의 당위성을 분명히 한 것으로 해석됩니다. 정의선 회장은 “고객의 평화롭고 건강한 삶과 환경을 위해 모든 고객이 쉽게 이용할 수 있는 친환경적인 이동수단을 구현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정의선 회장은 특히 고객의 가치를 인류로 확장했습니다. 정 회장은 “인류의 안전하고 자유로운 이동을 위해 세상에서 가장 혁신적이고 신뢰할 수 있는 자율주행기술을 개발해 고객에게 새로운 이동경험을 실현시키겠다”고 표명했습니다.

이를 위한 새로운 도전과 준비도 역설했습니다. 정 회장은 “세계 최고 수준의 기술을 보유한 수소연료전지를 자동차는 물론 다양한 분야에 활용해 인류의 미래 친환경 에너지 솔루션으로 자리잡게 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어 “로보틱스, 도심 항공 모빌리티, 스마트시티 같은 상상 속의 미래 모습을 더욱 빠르게 현실화시켜 인류에게 한 차원 높은 삶의 경험을 제공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현대자동차그룹은 고객의 삶에 최적화된 모빌리티 솔루션을 제공하고 핵심 성장축인 자율주행, 전동화, 수소연료전지 분야와 함께, 로보틱스, UAM, 스마트시티 등에 대한 시장 지배력을 확대할 계획입니다.

또 현대자동차그룹은 수평적 소통과 자율을 기반으로 그룹 체질 개선과 창의적이고 열린 조직문화 구현을 더욱 촉진할 것으로 보입니다.

정의선 회장은 “전세계 사업장의 임직원 모두가 ‘개척자’라는 마음가짐으로 그룹의 성장과 다음 세대의 발전을 위해 뜻을 모은다면 위기 속에서 새로운 기회를 만들어 나갈 수 있을 것”이라며 “임직원의 귀중한 역량이 존중 받고 충분히 발휘될 수 있도록 소통과 자율성이 중시되는 조직문화를 조성하겠다”고 약속했습니다.

정의선 회장은 이와 함께 범현대그룹 창업자인 정주영 선대회장과 현대차그룹을 세계적으로 성장시킨 정몽구 명예회장의 업적과 경영철학을 계승하겠다는 뜻을 밝혔습니다.

정의선 회장은 “두 분의 숭고한 업적과 기업가 정신을 이어받아 국가경제에 기여하고, 더 나아가 인류의 행복에 공헌하는 그룹의 새로운 미래를 임직원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 나가고자 한다”며 그룹 임직원들에게 미래를 향한 담대한 여정으로의 동참을 당부했습니다.

이어 “미래를 열어가는 여정에서 어려움이 있겠지만, ‘안되면 되게 만드는’ 창의적인 그룹 정신을 바탕으로, 긍정적인 마인드를 가지고 서로 격려하고 힘을 모아 노력하면 충분히 이루어 낼 수 있다”고 부연했습니다.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More in Company 기업


Top